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尹 "北핵실험, 결심만 서면 할 수 있는 상태…우리측 준비 완료"

송고시간2022-07-22 09:46

beta

윤석열 대통령은 22일 미국 국방부발로 이달 말 북한 핵실험 동향과 관련, "(북한이) 언제든지 결심만 서면 (핵실험을) 할 수 있는 상태에 있다고 저희는 본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청사 1층에서 진행된 출근길 문답에서 "저희는 이달 말뿐만 아니라 취임 직후부터 하여튼 (대응) 준비는 다 돼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미 국방부는 20일(현지시간)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이르면 이달 안에 핵실험을 할 준비를 마쳤다고 평가한다"는 언급을 내놓은 바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美국방부 "北, 이르면 이달 풍계리서 핵실험" 보도에 답변

윤 대통령, 출근길 문답
윤 대통령, 출근길 문답

(서울=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2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2.7.22 see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이동환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22일 북한 핵실험 동향과 관련, "(북한이) 언제든지 결심만 서면 (핵실험을) 할 수 있는 상태에 있다고 저희는 본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용산 대통령실 청사 1층에서 진행된 출근길 문답에서 "저희는 이달 말뿐만 아니라 취임 직후부터 하여튼 (대응) 준비는 다 돼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미 국방부는 20일(현지시간)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에서 이르면 이달 안에 핵실험을 할 준비를 마쳤다고 평가한다"는 언급을 내놓은 바 있다.

마틴 메이너드 국방부 대변인은 "핵실험 가능성에 대한 미국의 평가는 최근 북한 성명과 일치한다"며 "이 같은 정보를 동맹국들과 공유했으며 동맹-파트너 국가와 긴밀하게 조율할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지난 18일 "우리의 자위적 핵 억제력은 믿음직하고 효과적"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북한이 '전승절'(6·25전쟁 정전협정 체결일)인 오는 27일을 전후해 핵실험에 나설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air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