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말리아 공항서 여객기 불시착 화재…탑승자 36명 모두 생존

송고시간2022-07-19 23:05

beta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국제공항에서 18일(현지시간) 국내선 여객기가 불시착해 불이 났으나 탑승자 36명이 모두 생존했다.

신화,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소말리아 바이도아에서 이륙한 주바 항공 소속 국내선 여객기가 오전 11시 28분께 모가디슈 아덴 아데 공항에 착륙하던 중 화재가 발생했다.

승무원을 포함한 기내 36명 전원이 구조됐다고 소말리아 민항 당국 등이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불시착해 뒤집혀 불타는 소말리아 여객기
불시착해 뒤집혀 불타는 소말리아 여객기

(모가디슈 로이터/제3자 제공=연합뉴스) 18일(현지시간)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공항에서 비행기가 불시착 후 뒤집힌 채 불이 나며 연기가 치솟고 있다. 2022.7.19 photo@yna.co.kr [재판매 및 DB 금지]

(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소말리아 수도 모가디슈 국제공항에서 18일(현지시간) 국내선 여객기가 불시착해 불이 났으나 탑승자 36명이 모두 생존했다.

신화, 로이터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소말리아 바이도아에서 이륙한 주바 항공 소속 국내선 여객기가 오전 11시 28분께 모가디슈 아덴 아데 공항에 착륙하던 중 화재가 발생했다. 관련 영상에는 동체 착륙 시 뒤집힌 것으로 보이는 여객기에서 검은 연기가 치솟고 있다.

뒤집힌 여객기에 물을 뿌리는 소방대원들
뒤집힌 여객기에 물을 뿌리는 소방대원들

[로이터=연합뉴스, 제3자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그러나 승무원을 포함한 기내 36명 전원이 구조됐다고 소말리아 민항 당국 등이 전했다.

현재 정확한 사고원인에 대한 조사가 진행 중이다. 사고기는 포커 50 기종으로 케냐에 등록돼 있었다.

사고로 한때 공항이 폐쇄됐으나 얼마 후 운항이 재개됐다.

18일 모가디슈 공항에 불시착한 여객기에서 연기가 치솟는 모습
18일 모가디슈 공항에 불시착한 여객기에서 연기가 치솟는 모습

[로이터 소셜미디어 캡처=연합뉴스, 재판매 및 DB 금지]

sungj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