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노이서 대낮에 흉기로 행인 다리 훼손…공안, 용의자 추적

송고시간2022-07-18 18:43

beta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대낮에 괴한이 흉기로 길가를 지나던 남성의 다리를 훼손하고 도주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5시께 하노이의 트엉띤 구역의 거리에서 한 남성이 괴한에게 습격을 당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피해자, 범죄 조직과 연계…원한에 의한 보복 추정"

괴한이 행인을 흉기로 습격하는 장면
괴한이 행인을 흉기로 습격하는 장면

[VN익스프레스 사이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하노이=연합뉴스) 김범수 특파원 = 베트남 수도 하노이에서 대낮에 괴한이 흉기로 길가를 지나던 남성의 다리를 훼손하고 도주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18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지난 15일 오후 5시께 하노이의 트엉띤 구역의 거리에서 한 남성이 괴한에게 습격을 당했다.

괴한은 얼굴을 가린채 피해 남성을 뒤따라가다가 갑자기 흉기를 꺼내 공격했다.

이 과정에서 피해자는 오른쪽 다리가 크게 훼손돼 병원으로 옮겨졌다.

공안이 사건 현장에 도착했지만 범인은 이미 달아난 후였다.

조사 결과 피해자는 도박업에 종사하고 있으며 범죄 조직과도 연계된 것으로 알려졌다.

현지 공안은 피해자가 모종의 원한 관계 때문에 습격을 당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또 피해자의 진술과 인상 착의를 비롯해 주변 CCTV에 찍힌 영상을 토대로 용의자를 쫓고 있다.

bums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