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해남 땅끝순례문학관, 인문학 진흥 거점으로 자리매김

송고시간2022-07-18 11:20

beta

전남 해남군 땅끝순례문학관이 연간 수준 높은 군민 교육프로그램과 다채로운 문학 행사로 해남 인문학 진흥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문학관은 해남읍 연동리에 위치한 공립문학관으로 해남의 문학사를 정립해 문학적 전통을 계승하고 지역 문인들의 작품과 문학사료를 체계적으로 보존 및 관리하기 위해 지난 2017년 말 개관했다.

어린이들의 인문 감수성 증진을 위해 아동문학가를 직접 학교로 파견하는 '어린이시인학교'를 성황리에 추진 중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가와 함께 하는 문학길 답사
작가와 함께 하는 문학길 답사

[해남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전남 해남군 땅끝순례문학관이 연간 수준 높은 군민 교육프로그램과 다채로운 문학 행사로 해남 인문학 진흥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문학관은 해남읍 연동리에 위치한 공립문학관으로 해남의 문학사를 정립해 문학적 전통을 계승하고 지역 문인들의 작품과 문학사료를 체계적으로 보존 및 관리하기 위해 지난 2017년 말 개관했다.

해남 문학의 역사와 흐름, 김남주, 고정희 등 해남 출신의 대표 현대 시인들의 유품과 문학적 성과 등을 전시하는 상설전시실과 기획전시실, 북카페 등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땅끝순례문학관에서는 상설 교육프로그램으로 매년 현직 작가 및 전문 강사를 초청해 수준급의 문학 창작 교실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올해도 '이대흠 시인과 시;talk', '소설, 영화와 만나다', '수필창작교실' 등 일반 성인을 위한 문학수업을 한다.

어린이들의 인문 감수성 증진을 위해 아동문학가를 직접 학교로 파견하는 '어린이시인학교'를 성황리에 추진 중이다.

프로그램에 참여했던 수강생들의 성과도 가시적이다.

몇 년간 시 창작 교육에 참여했던 김연아 수강생은 지난해 제11회 심호문학상 신인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학관의 전문성 강화와 연구자료 축적을 위해 매년 추진하고 있는 전국학술대회도 주목을 받고 있다.

높은 문화적·학술적 가치에 비해 발굴되지 못하거나 관심 밖에 있던 문학적 인물과 소재를 수면 위로 끌어내며 지역 문학관의 가치와 지역적 특색을 잘 살리고 있다는 평가다.

군 관계자는 "땅끝순례문학관이 해남 인문학 진흥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하면서 우수 운영 사례는 타 지자체·기관의 선진 견학 대상이 되고 있다"고 자랑했다.

이어 "지역의 일상적 삶에 문화적 삶이 스며드는 행복한 인문 진흥 도시 해남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더욱 다양한 프로그램, 내실 있는 문학관 운영을 지향하겠다"고 강조했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