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복궁 후원 역사·문화가치 본격 조사…"靑 보존방안 기초자료"

송고시간2022-07-18 07:11

beta

청와대 개방으로 경복궁 후원 일대에 대한 관심이 커진 가운데 이곳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파악하기 위한 기초 조사가 이뤄진다.

18일 문화재계에 따르면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지난달 경복궁 후원의 보존·관리 및 활용 방안을 검토하기 위한 '경복궁 후원 기초조사 연구용역'을 발주했다.

대통령실 용산 이전과 청와대 개방 후 처음 실시되는 경복궁 후원에 대한 이번 조사는 향후 청와대 보존 및 활용·관리 계획을 세우는 데 참고자료로 쓰일 수 있을 것으로 학계에서는 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문화재청, 기초조사 연구용역 발주…건축역사학회 제안서 '적격' 판정

경복궁 뒤로 보이는 청와대
경복궁 뒤로 보이는 청와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청와대 개방으로 경복궁 후원 일대에 대한 관심이 커진 가운데 이곳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파악하기 위한 기초 조사가 이뤄진다.

18일 문화재계에 따르면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지난달 경복궁 후원의 보존·관리 및 활용 방안을 검토하기 위한 '경복궁 후원 기초조사 연구용역'을 발주했다.

대통령실 용산 이전과 청와대 개방 후 처음 실시되는 경복궁 후원에 대한 이번 조사는 향후 청와대 보존 및 활용·관리 계획을 세우는 데 참고자료로 쓰일 수 있을 것으로 학계에서는 보고 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2000년대에 경복궁과 함께 경복궁 후원을 조사한 연구가 있었지만 당시에는 청와대 부분은 고려하지 않았다. 청와대가 개방되면서 달라진 부분도 있는 만큼 이를 반영해 기초 조사를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조달청 나라장터에 올려진 자료를 보면 이번 연구는 경복궁 후원 일대의 각종 시설, 경관, 문화유산 등을 조사하고 분석하는 게 큰 골자다.

문화재청은 연구해야 할 내용으로 ▲ 경복궁 후원 권역 현황 분석 ▲ 경복궁 후원 권역 역사적 고찰 ▲ 정밀 지표조사 및 현황 데이터베이스(DB) 구축 ▲ 문화재 가치조사 및 분석 등을 제시했다.

연구용역 입찰에는 사단법인 한국 건축역사학회 1곳이 참여한 것으로 확인됐다.

문화재청은 지난 14일 학회가 제출한 연구용역 제안서를 평가해 '적격' 판정을 내렸으며, 현재 수의 계약을 검토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연구 용역은 약 4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학계에 따르면 고려시대 남경 이궁이 있었다고 하는 청와대 권역은 조선시대에 경복궁 후원으로 사용됐다.

특히 1860년대 경복궁을 중건한 고종은 청와대 권역을 창덕궁 후원과 유사한 기능을 갖춘 곳으로 조성하고자 했는데 융문당과 융무당 같은 건물을 세우고, 과거와 무술 시험을 연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 학계 관계자는 "조사 결과를 토대로 어디까지를 문화재 관점에서, 또 어디까지를 활용 관점에서 바라볼 수 있을지 청와대 권역에 대한 기초작업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