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군복지단 노조, 파업 않기로…장병 군마트 정상 운영

송고시간2022-07-15 10:05

beta

국방부와 국군복지단 공무직 노조가 처우개선안에 잠정 합의해 군마트(일명 PX) 파업 사태는 막았다.

15일 국방부에 따르면 국군복지단 노동조합은 국방부가 제시한 '진전된' 처우개선안에 잠정 합의해 교섭을 재개키로 했다.

국방부와 국군복지단 공무직 노조의 잠정 합의로 군마트와 콘도 등 국군복지단 시설은 정상 운영하게 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방부·대표노조, 처우개선안 잠정 합의…교섭 계속

연천군의 한 PX
연천군의 한 PX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국방부와 국군복지단 공무직 노조가 처우개선안에 잠정 합의해 군마트(일명 PX) 파업 사태는 막았다.

15일 국방부에 따르면 국군복지단 노동조합은 국방부가 제시한 '진전된' 처우개선안에 잠정 합의해 교섭을 재개키로 했다.

국군복지단 노동조합은 19개 국군복지단 공무직 노조 중 대표 노조다.

국방부 관계자는 "오늘 오전 국군복지단 노사가 합의안에 서명할 예정이며, 노조는 오늘로 예고한 파업을 하지 않기로 했다"고 전했다.

그는 노조가 요구한 비정규직 임금차별 해소 등에 대해서는 "계속 협상이 진행 중인 사안"이라고 말했다.

국방부와 국군복지단 공무직 노조의 잠정 합의로 군마트와 콘도 등 국군복지단 시설은 정상 운영하게 됐다.

앞서 국군복지단의 공무직 노조는 임금 인상 등을 요구하며 사측과 협상을 벌였으나 교섭에 진전이 없자 조합원 찬반투표를 거쳐 15일부터 부분파업 등 쟁의행위에 돌입한다고 예고했다.

국군복지단
국군복지단

[연합뉴스 자료사진]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