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파죽지세…이번엔 미국서 리메이크 제안

송고시간2022-07-14 17:57

beta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가 해외에서 리메이크 제안을 받았다.

제작사 에이스토리는 미국에서 드라마 리메이크 제안을 받아 내용을 검토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우영우'는 자폐를 가진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가 법무법인에 신입 변호사로 입사해 다양한 사건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해결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ENA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ENA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김우진 인턴기자 = ENA 수목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이하 '우영우')가 해외에서 리메이크 제안을 받았다.

제작사 에이스토리는 미국에서 드라마 리메이크 제안을 받아 내용을 검토 중이라고 14일 밝혔다.

'우영우'는 자폐를 가진 변호사 우영우(박은빈 분)가 법무법인에 신입 변호사로 입사해 다양한 사건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해결하는 이야기를 그린다.

케이블 채널인 ENA에 방영되는데도 5회차 방송 만에 시청률 9.1%를 기록했고, 넷플릭스에 서비스되면서 비영어권 드라마 부문에서 시청 시간 1위를 기록하는 등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woojin063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