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규확진 3만9196명…전주의 2.1배로 늘며 '더블링' 계속(종합)

송고시간2022-07-14 09:52

beta

코로나19 유행의 확산세가 거센 가운데 14일 신규 확진자 수가 4만명에 육박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3만9천196명 늘어 누적 1천864만1천278명이 됐다고 밝혔다.

전날(4만266명)보다는 1천70명 줄었지만, 1주일 사이에 신규 확진자 수가 2배로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이 계속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해외유입 338명, 이틀째 300명대…위중증 69명·사망 16명

경기 1만635명, 서울 9655명, 부산 2361명, 경남 2085명

정부, 여름 유행 신규확진자 최대 20만명·9월 중순~10월 중순 정점 예상

북적이는 선별검사소
북적이는 선별검사소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3만9196명을 기록한 14일 오전 서울 송파구 보건소 선별진료소가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로 북적이고 있다. 2022.7.14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병규 기자 = 코로나19 유행의 확산세가 거센 가운데 14일 신규 확진자 수가 4만명에 육박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3만9천196명 늘어 누적 1천864만1천278명이 됐다고 밝혔다.

전날(4만266명)보다는 1천70명 줄었지만, 1주일 사이에 신규 확진자 수가 2배로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이 계속됐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1주일 전인 7일(1만8천504명)의 2.12배였고, 2주일 전인 지난달 30일(9천591명)의 4.09배에 달했다.

신규 확진자 수는 지난달 27일 3천423명까지 내려갔다가 반등세로 돌아섰고, 이달 초부터는 가파르게 증가하고 있다.

확진자 규모가 빠른 속도로 커지자 정부는 전날 4차백신 접종 대상자에 50대와 18세 이상 기저질환자 등을 추가하되 사회적 거리두기는 강화 없이 자율에 맡기는 내용의 방역·의료 대응 방안을 발표했다.

정부는 그러면서 전파율이 높아질 경우 신규 확진자가 최대 20만6천600명까지 높아질 수 있고, 9월 중순~10월 중순 정점에 도달할 것이라는 예측치를 내놓기도 했다.

지난 8일부터 1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1만9천312명→2만276명→2만405명→1만2천685명→3만7천360명→4만266명→3만9천196명으로, 하루 평균 2만7천71명이다.

'오늘도 코로나19 검사'
'오늘도 코로나19 검사'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코로나19 재확산 조짐이 보이는 가운데 13일 대구 달서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고 있다. 2022.7.13 mtkht@yna.co.kr

신규 확진자 수 증가와 함께 해외 유입 사례의 증가세가 두드러진다. 이날 해외 유입 사례는 338명으로, 전날(398명)보다는 60명 줄었지만, 이틀째 300명대를 기록했다.

오미크론 변이 유행 초기로 해외 유입 확진자 수가 406명(1월14일)까지 올라갔던 1월 중순과 비슷한 수준이다. 입국자 격리면제와 국제선 항공편 증설 이후 입국자가 늘어난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 유입 사례를 제외한 국내 지역 감염 사례는 3만8천858명이었다.

해외유입을 포함한 지역별 확진자 수는 경기 1만635명, 서울 9천655명, 부산 2천361명, 경남 2천85명, 인천 1천967명, 경북 1천573명, 충남 1천516명, 대구 1천281명, 울산 1천86명, 전북 1천149명, 충북 1천44명, 강원 1천37명, 대전 1천22명, 제주 854명, 전남 850명, 광주 800명, 세종 266명, 검역 15명이다.

수도권에서 2만2천257명(56.8%), 비수도권에서 1만6천939명(43.2%)의 확진자가 나왔다.

위중증 환자수는 69명으로, 전날보다 2명 늘었다. 당장 의료체계에 부담을 줄 만한 수준은 아니다.

중환자 전담치료병상 가동률은 11.0%(1천426개 중 157개 사용)로 전날(10.0%)보다 1.0%P 올랐다. 준중증 병상 가동률은 21.7%, 중등증 병상 가동률은 16.6%로 각각 전날보다 1.9%P, 1.0%P 늘었다.

신규 확진자 증가로 이날 0시 기준 재택 치료중인 확진자 수는 전날(13만7천211)보다 2만1천107명 늘어 15만8천318명이 됐다.

전날 사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16명으로 직전일보다 4명 늘었다.

사망자 중에서는 10대가 1명 추가됐다. 코로나19로 사망한 10대 사망자는 모두 12명이 됐다.

사망자 중 절반(8명)은 80대 이상이었고 70대 1명, 60대 2명, 50대 4명이었다.

누적 사망자는 2만4천696명, 코로나19 누적 치명률은 0.13%다.

종합병원장들과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논의하는 이기일 2차관
종합병원장들과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논의하는 이기일 2차관

(세종=연합뉴스) 김주형 기자 = 이기일 보건복지부 2차관(왼쪽 네번째)이 14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윤동섭 대한병원협회 회장 및 전국 상급종합병원장들과 코로나19 재유행 대비 방역 의료 대응, 병상 재가동 방안 등을 논의하는 영상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2.7.14 kjhpress@yna.co.kr

b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