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C 손아섭, 늑골 미세 골절로 엔트리 말소 "2~3주 휴식 필요"

송고시간2022-07-12 17:09

beta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중심 외야수 손아섭(34)이 부상으로 이탈했다.

NC 관계자는 12일 "손아섭은 지난 6일 한화 이글스전에서 주루 플레이를 하다 오른쪽 늑골을 다쳤고, 최근 정밀 검진에서 미세 골절 진단을 받았다"며 "2~3주가량 휴식을 취해야 한다는 의료진 권고에 따라 오늘 엔트리에서 제외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NC 다이노스 손아섭
NC 다이노스 손아섭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중심 외야수 손아섭(34)이 부상으로 이탈했다.

NC 관계자는 12일 "손아섭은 지난 6일 한화 이글스전에서 주루 플레이를 하다 오른쪽 늑골을 다쳤고, 최근 정밀 검진에서 미세 골절 진단을 받았다"며 "2~3주가량 휴식을 취해야 한다는 의료진 권고에 따라 오늘 엔트리에서 제외했다"고 밝혔다.

올해 NC로 이적한 손아섭은 80경기에 출전해 타율 0.300, 출루율 0.359, 장타율 0.420의 쏠쏠한 활약을 펼치며 팀 타선을 이끌었다.

손아섭의 빈자리는 부상에서 돌아온 박건우가 메운다.

박건우는 지난달 1일 왼쪽 허벅지를 다쳐 한 달 이상 회복과 재활에 전념하다 이날 1군 엔트리에 콜업됐다.

박건우는 부상으로 이탈하기 전까지 49경기에서 타율 0.331로 활약했다.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