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BTS, 10월 부산서 콘서트 연다…2030 엑스포 유치 '총력전'

송고시간2022-07-07 18:27

beta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의 하나로 오는 10월 부산에서 콘서트를 연다고 소속사 빅히트뮤직이 7일 밝혔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 부산시, 하이브는 이날 오후 유치위 서울 사무소에서 전략회의를 열고 방탄소년단 콘서트 등이 포함된 유치 홍보 활동을 논의했다.

빅히트뮤직은 "유치위는 이달 중 방탄소년단을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로 공식 위촉하고, 방탄소년단은 부산시의 세계박람회 유치 의사를 전 세계에 알리고자 10월 글로벌 콘서트를 부산에서 열 예정"이라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유치위·부산시·하이브 홍보 전략회의…박지원 대표 "적극적 협조"

BTS(방탄소년단)
BTS(방탄소년단)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의 하나로 오는 10월 부산에서 콘서트를 연다고 소속사 빅히트뮤직이 7일 밝혔다.

방탄소년단의 국내 콘서트는 지난 3월 서울에서 열린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서울' 이후 약 7개월 만이다.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위원회, 부산시, 하이브는 이날 오후 유치위 서울 사무소에서 전략회의를 열고 방탄소년단 콘서트 등이 포함된 유치 홍보 활동을 논의했다.

빅히트뮤직은 "유치위는 이달 중 방탄소년단을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로 공식 위촉하고, 방탄소년단은 부산시의 세계박람회 유치 의사를 전 세계에 알리고자 10월 글로벌 콘서트를 부산에서 열 예정"이라고 전했다.

특히 팀의 맏형 진이 제도 변화가 없다면 병역 연기가 올해 말까지만 가능한 만큼, 이번 콘서트에는 전 세계 아미(방탄소년단 팬)의 관심이 쏠릴 전망이다.

이날 회의에서는 이 밖에도 방탄소년단 홍보대사 위촉식과 11월 국제박람회기구 총회 시 득표 전략 등이 논의됐다.

박지원 하이브 대표는 "하이브는 부산시와 맺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국가적으로 중요한 사업인 2030세계박람회의 부산 유치를 위해 다방면에서 협력방안을 제시하고 적극적으로 협조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ts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