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수만 "메타버스에 가상 K-시티 구축해 문화 교류하자"

송고시간2022-07-07 15:24

beta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가 제 3회 세계문화산업 포럼에서 '메타버스 시대를 여는 새로운 비전 : 메타버셜 오리진 스토리'를 주제로 연설했다고 SM엔터테인먼트가 7일 밝혔다.

이 프로듀서는 지난 6일 문화체육관광부와 사단법인 한국문화산업포럼 주관으로 대구에서 열린 포럼 기조연설에서 "피지컬 메타버스와 버추얼 메타버스가 공존하며 창조되는 한류의 메카, K-컬처 메타버스에 한국의 도시를 미러링(투영)한 가상의 도시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 프로듀서는 "메타버스 세상에서 서로 다른 나라의 도시와 문화를 교류하며 상상을 뛰어넘는 새로운 공간, 이벤트, 제품 콘텐츠가 창조될 것"이라고 기대효과를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계문화산업포럼 기조연설…"새로운 창조의 시간"

이수만 SM엔터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이수만 SM엔터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안정훈 기자 =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가 제 3회 세계문화산업 포럼에서 '메타버스 시대를 여는 새로운 비전 : 메타버셜 오리진 스토리'를 주제로 연설했다고 SM엔터테인먼트가 7일 밝혔다.

이 프로듀서는 지난 6일 문화체육관광부와 사단법인 한국문화산업포럼 주관으로 대구에서 열린 포럼 기조연설에서 "피지컬 메타버스와 버추얼 메타버스가 공존하며 창조되는 한류의 메카, K-컬처 메타버스에 한국의 도시를 미러링(투영)한 가상의 도시를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팬덤과 프로슈머(생산자 겸 소비자)들이 서로 교류하면서 창발적인 아이디어를 낼 수 있는 가상의 K-시티를 만들고, 그곳에서 나온 아이디어를 반영할 수 있는 현실의 도시를 구축해야 한다는 게 이 프로듀서의 주장이다.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총괄 프로듀서

[SM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 프로듀서는 "메타버스 세상에서 서로 다른 나라의 도시와 문화를 교류하며 상상을 뛰어넘는 새로운 공간, 이벤트, 제품 콘텐츠가 창조될 것"이라고 기대효과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K팝과 한류의 궁극적인 비전은 메타버스를 통하여 신이 인간에게 부여한, 인간 고유의 그리고 최상위 본성인 '창조'에 기여하는 것"이라며 "새로운 창조의 시간이 시작된다"고 말했다.

이 프로듀서는 "저와 SM은 앞으로도 미래 엔터테인먼트 세상을 미리 준비하며 퍼스트 무버로서 더 열심히 나아가겠다"고 연설을 마무리했다.

hu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오래 머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