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도쿄한국문화원, '보고 느끼는 한국 식문화 옛과 지금'展 개최

송고시간2022-07-07 10:41

beta

일본 도쿄한국문화원은 한식 문화를 알리는 전시와 체험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보고 느끼는 한국 식문화 옛과 지금'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 행사는 오는 27일부터 8월 31일까지 도쿄 신주쿠(新宿) 소재 문화원 1층 갤러리에서 열린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한식의 즐거움을 맛볼 수 있도록 상호 교감형으로 제작한 '한식문화상자'와 1970년부터 50년 이상 한국 풍토와 사람을 기록해온 사진작가 후지모토 다쿠미(藤本 巧)의 한국 재래시장, 김장 풍경 등 한식 관련 작품을 전시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도쿄한국문화원, 한식 소개 전시회 개최
도쿄한국문화원, 한식 소개 전시회 개최

[도쿄한국문화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일본 도쿄한국문화원은 한식 문화를 알리는 전시와 체험 한마당을 개최한다고 7일 밝혔다.

'보고 느끼는 한국 식문화 옛과 지금'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 행사는 오는 27일부터 8월 31일까지 도쿄 신주쿠(新宿) 소재 문화원 1층 갤러리에서 열린다.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 한식의 즐거움을 맛볼 수 있도록 상호 교감형으로 제작한 '한식문화상자'와 1970년부터 50년 이상 한국 풍토와 사람을 기록해온 사진작가 후지모토 다쿠미(藤本 巧)의 한국 재래시장, 김장 풍경 등 한식 관련 작품을 전시한다.

한식문화상자는 한식을 소개하는 '소개 담은 상자', 한식을 조리해 먹는 과정까지 소리를 공감각적으로 엮은 '소리 담은 상자', 나만의 한식 취향과 관련 정보를 알아볼 수 있는 '한식 담은 상자', 도시락 만들기 및 보자기 매듭 체험이 담긴 '재미 담은 상자' 등으로 구성됐다.

전시 기간 한식의 대표적 조미료인 '고추장' 만들기와 도시락 등 한식을 포장하는 보자기 매듭 체험 행사도 연다.

문화원 관계자는 "사계절이 뚜렷한 기후와 지역에 따라 다른 특산물로 인해 다양한 제철 음식이 발달한 한국의 식문화를 실물·모형·영상·사진 등을 통해 소개하는 전시'라고 했다.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