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광주에 첫 복합쇼핑몰 생긴다…현대백화점그룹 '더현대 광주' 추진

송고시간2022-07-06 08:21

beta

현대백화점그룹이 광주광역시에 서울 여의도 '더현대 서울'과 같은 문화복합몰을 만든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부동산 개발기업인 휴먼스홀딩스 제1차PEV와 함께 광주 북구 일대 옛 전남방직·일신방직 공장 부지 약 31만㎡(약 9만평)에 미래형 문화복합몰 '더현대 광주'(가칭)를 열기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미래형 문화복합물에 대해 "백화점, 대형마트 등 유통 소매점을 중심으로 결합된 지금의 복합쇼핑몰과는 구분되는 개념"이라며 "쇼핑과 더불어 여가, 휴식,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문화체험이 접목되는 새로운 업태로, '더현대 광주'가 첫 사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광주 북구 일대 테마파크형 복합쇼핑몰 개발…윤석열 공약 실현 주목

더현대서울
더현대서울

[현대백화점그룹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기자 = 현대백화점그룹이 광주광역시에 서울 여의도 '더현대 서울'과 같은 문화복합몰을 만든다.

설립 계획이 확정되면 윤석열 대통령의 지역 공약이었던 광주 복합쇼핑몰 유치가 실현되는 셈이다. 광주지역 첫 복합쇼핑몰이기도 하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부동산 개발기업인 휴먼스홀딩스 제1차PFV와 함께 광주 북구 일대 옛 전남방직·일신방직 공장 부지 약 31만㎡(약 9만평)에 미래형 문화복합몰 '더현대 광주'(가칭)를 열기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미래형 문화복합물에 대해 "백화점, 대형마트 등 유통 소매점을 중심으로 결합된 지금의 복합쇼핑몰과는 구분되는 개념"이라며 "쇼핑과 더불어 여가, 휴식, 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문화체험이 접목되는 새로운 업태로, '더현대 광주'가 첫 사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북구 일대 개발을 맡은 휴먼스홀딩스 제1차PFV는 '더현대 광주' 인근에 엔터테인먼트형 쇼핑몰, 국제 규모의 특급호텔, 프리미엄 영화관 등을 추가 유치하고 인근의 기아타이거즈 홈구장인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와 연계해 '야구인의 거리'를 만들 예정이다.

또 방직산업 문화유산을 중심으로 한 '역사문화공원'도 조성해 이 일대를 쇼핑과 문화, 레저, 엔터테인먼트를 접목한 테마파크형 복합쇼핑몰로 개발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서울 여의도 '더현대서울'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던 공간 기획과 브랜드 구성 능력을 더 끌어올리고 현대백화점그룹의 유통 노하우를 더해 '더현대 광주'를 호남지역을 대표하는 문화체험 랜드마크로 키우겠다는 비전을 제시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더현대 광주'를 중심으로 하는 테마파크형 복합쇼핑몰이 들어서면 150만명 인구의 대도시임에도 문화·유통시설이 상대적으로 부족하다는 평가를 받았던 광주 지역 경제에도 활기를 불어넣는 동시에 약 2만2천명의 고용창출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기존 상권과 겹치지 않는 럭셔리 브랜드와 그동안 광주에 소개되지 않았던 MZ세대(1980~2000년대 출생 세대) 타깃의 새로운 브랜드를 중심으로 매장을 꾸미고 운암시장, 양동시장 등 인근 전통시장과 중소상인을 위한 마케팅·서비스 교육 등을 지원해 지역 소상공인과 상생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zitro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