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정부, 게이단렌 尹대통령에 한일정상회담 요청에 "결정 안돼"

송고시간2022-07-05 10:51

beta

일본 정부는 5일 일본 기업인 단체 게이단렌(經團連·경제단체연합회)이 전날 윤석열 대통령을 예방해 조속한 한일 정상회담 개최를 요청한 데 대해 "한일 정상회담에 관해서는 결정된 것이 없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마쓰노 히로카즈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조속한 한일 정상회담에 대한 일본 정부의 방침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하며 "한일 관계를 건전한 관계로 되돌리기 위해 일본의 일관된 입장을 바탕으로 윤 대통령 및 한국 측과 긴밀히 의사소통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도쿠라 마사카즈 게이단렌 회장 등 대표단은 3년 만에 재개된 전국경제인연합회와의 '한일재계회의' 참석차 한국을 방문해 윤 대통령과 면담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 참석한 한일 정상
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 참석한 한일 정상

(마드리드=연합뉴스) 서명곤 기자 = 윤석열 대통령(앞줄 오른쪽에서 두번째)과 기시다 후미오(앞줄 오른쪽에서 네번째) 일본 총리가 6월 29일 스페인 마드리드 이페마(IFEMA)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동맹국·파트너국 정상회의에 참석해 있다. 2022.6.29 seephoto@yna.co.kr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일본 정부는 5일 일본 기업인 단체 게이단렌(經團連·경제단체연합회)이 전날 윤석열 대통령을 예방해 조속한 한일 정상회담 개최를 요청한 데 대해 "한일 정상회담에 관해서는 결정된 것이 없다"고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마쓰노 히로카즈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조속한 한일 정상회담에 대한 일본 정부의 방침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하며 "한일 관계를 건전한 관계로 되돌리기 위해 일본의 일관된 입장을 바탕으로 윤 대통령 및 한국 측과 긴밀히 의사소통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도쿠라 마사카즈 게이단렌 회장 등 대표단은 3년 만에 재개된 전국경제인연합회와의 '한일재계회의' 참석차 한국을 방문해 윤 대통령과 면담했다.

마쓰노 장관은 또 한국 외교부가 전날 강제징용 배상 해법을 모색하기 위한 민관협의회를 개최한 데 대해서는 "한국 외교부가 어제 발표한 내용에 대해 알고 있지만, 한국 국내 움직임에 대해 코멘트하지 않겠다"면서 "일본의 일관된 입장을 바탕으로 한국과 긴밀히 의사소통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