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동시청 주차장서 여성 공무원 흉기에 복부 다쳐 심정지

송고시간2022-07-05 10:00

안동시청
안동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안동=연합뉴스) 김용민 기자 = 5일 오전 8시 56분께 경북 안동시 명륜동 안동시청 주차타워 2층에서 50대 여성 공무원 A씨가 쓰러져 있는 것을 다른 직원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A씨는 119구조대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심정지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흉기에 복부를 크게 다친 것으로 보고 있으며 용의자 B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yongm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