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P, 올해 한국 물가 상승률 5.0% 전망…"인플레 더 확대"

송고시간2022-07-04 17:13

beta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4일 한국의 올해 물가 상승률 전망치를 5.0%로 제시했다.

S&P는 이날 발간한 아시아·태평양 3분기 경제 전망 보고서에서 "에너지와 원자재 가격 상승을 동력으로 인플레이션이 증가했고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S&P는 "5월까지 한국, 호주, 인도, 뉴질랜드, 필리핀, 태국 등에서 인플레이션은 각국 중앙은행이 설정한 목표치의 상한을 초과했다"며 "이는 중앙은행들의 통화 정책 정상화 동참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제 성장률 전망치 2.6% 제시

마트에서 장 보는 시민들
마트에서 장 보는 시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4일 한국의 올해 물가 상승률 전망치를 5.0%로 제시했다.

S&P는 이날 발간한 아시아·태평양 3분기 경제 전망 보고서에서 "에너지와 원자재 가격 상승을 동력으로 인플레이션이 증가했고 더욱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며 이같이 전망했다.

S&P는 "5월까지 한국, 호주, 인도, 뉴질랜드, 필리핀, 태국 등에서 인플레이션은 각국 중앙은행이 설정한 목표치의 상한을 초과했다"며 "이는 중앙은행들의 통화 정책 정상화 동참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다만 "이 지역에서 소비자 물가 상승률은 아직 미국과 유럽만큼 오르지 않았다"며 "코로나19 이후 내수 회복세가 완만해지고 나서 최근에야 물가 압력이 강해지기 시작했다"고 진단했다.

S&P는 내년 한국의 물가 상승률 전망치는 2.4%로, 2024년과 2025년 전망치는 각각 1.8%, 1.6%로 제시했다.

아울러 S&P는 올해 한국 경제 성장률 전망치를 2.6%로 제시했다. 이는 지난 4월 제시한 2.5%보다는 0.1%포인트 오른 수치다.

S&P는 "코로나19 봉쇄로 취약해진 중국을 제외하면 전쟁과 물가 및 금리 상승에도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경제 성장은 순조롭다"고 전망했다.

이어 "수출 모멘텀이 약해졌으나 내수는 대체로 코로나19 영향으로부터 온전히 회복되고 있어 전반적인 성장세가 크게 둔화하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그래픽] 주요기관 2022년 한국 물가상승률 전망
[그래픽] 주요기관 2022년 한국 물가상승률 전망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아시아·태평양 지역 물가 상승률 전망
아시아·태평양 지역 물가 상승률 전망

[S&P 제공]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