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러브버그' 도심 확산에…오프라인 매장서 방충용품 수요 급증

송고시간2022-07-04 11:37

beta

서울 일부 지역과 경기 고양시에 이른바 '러브버그'로 불리는 벌레떼가 출몰하면서 이들 지역에서 방충망 등 방충용품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4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에서는 이달 1∼3일 서울 은평구와 고양시 점포 7개 점포에서 방충망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0.4% 급증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지금이 방충망과 방충제 수요가 많은 시기이긴 하지만 방충망의 경우 은평구 등 해당 지역의 판매 증가율이 더 높은 것으로 볼 때 러브버그 출몰의 영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도심 '러브 버그' 대거 출현
도심 '러브 버그' 대거 출현

(서울=연합뉴스) 서울 은평·서대문구, 경기 고양시 등지에 이른바 '러브 버그'라 불리는 벌레떼가 출몰해 주민들이 불편을 겪고 있다. 사진은 '러브 버그' 모습. 2022.7.3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황희경 이신영 기자 = 서울 일부 지역과 경기 고양시에 이른바 '러브버그'로 불리는 벌레떼가 출몰하면서 이들 지역에서 방충망 등 방충용품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4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이마트에서는 이달 1∼3일 서울 은평구와 고양시 점포 7개 점포에서 방충망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60.4% 급증했다.

같은 기간 전체 이마트[139480] 점포에서 방충망 매출이 17.8% 증가한 것과 비교하면 이들 지역에서 방충망을 찾는 사람들이 특히 많았던 셈이다.

이마트 관계자는 "지금이 방충망과 방충제 수요가 많은 시기이긴 하지만 방충망의 경우 은평구 등 해당 지역의 판매 증가율이 더 높은 것으로 볼 때 러브버그 출몰의 영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은평구와 서대문구, 고양시의 다이소 매장에서도 2∼3일 방충용품 매출이 직전 주말 대비 50%가량 신장됐다.

다이소에서는 모기 스프레이와 초파리 퇴치용품, 방충망 스티커는 물론 배수구에서 해충이 올라오지 못하게 막는 배수관 커버, 실내 창문의 물구멍을 막아 해충 유입을 막는 물구멍 방충망 등이 잘 나갔다.

러브 버그의 정식 명칭은 '플리시아 니악티카'로 한국에서는 털파리로 불린다. 짝짓기하거나 날아다닐 때 암수가 쌍으로 다니는 특성이 있다.

은평구 등에서는 최근 이 벌레와 관련한 민원이 속출해 지방자치단체가 긴급 방역을 벌이고 있다

zitrone@yna.co.kr

eshiny@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Py42uEtUcq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