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야 원내대표 담판서 원 구성 합의 불발…논의는 계속하기로

송고시간2022-07-03 17:26

beta

여야는 3일 국회 원(院) 구성을 위해 원내대표 간 담판 회동을 벌였으나 곧바로 합의점을 도출하지는 못했다.

더불어민주당이 4일 국회 본회의를 열어 단독으로 국회의장 선출을 할 수 있다고 최후통첩한 상황에서 여야는 남은 시간에도 협상을 이어가기로 했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를 만나 허심탄회하게 각 당의 입장을 최대한 의견을 교환했다"며 "그런데 원 구성 협상에 이를만한 그런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성동·박홍근, 2시간 회동서 합의 도출 실패

野, 불발시 4일 의장 단독선출 예고

여야 원내대표
여야 원내대표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최덕재 기자 = 여야는 3일 국회 원(院) 구성을 위해 원내대표 간 담판 회동을 벌였으나 곧바로 합의점을 도출하지는 못했다.

더불어민주당이 4일 국회 본회의를 열어 단독으로 국회의장 선출을 할 수 있다고 최후통첩한 상황에서 여야는 남은 시간에도 협상을 이어가기로 했다.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오후) 3시부터 2시간 동안 박홍근 민주당 원내대표를 만나 허심탄회하게 각 당의 입장을 최대한 의견을 교환했다"며 "그런데 원 구성 협상에 이를만한 그런 합의에 이르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는 "논의를 계속해서 해나가자는 얘기를 하고 헤어졌다"고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회동에 대해 "각자 각 당의 입장에 대해서 서로 얘기를 하고 거기에 대한 우리와 상대 당의 입장, 이런 부분에 대해서 서로 논의를 나눴다"고 전했다.

그는 회동 내용에 대한 질문에는 "협상 경과에 대해선 아직 결론이 나지 않았기 때문에 지금 단계에서 말하기 적절치 않다"면서 "얘기하지 않기로 서로 간에 합의를 봤다"고 말을 아꼈다.

권 원내대표는 민주당이 4일 국회의장단 선출을 추진하는 것에 대해선 "그 부분에 대해 논의를 하고 있으니까 일단 (여야 간에) 결론에 이르면 좋고 합의가 되면 좋고 합의가 안 되면 그때 우리 당 입장을 밝히기로 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중 협상을 재개하느냐는 질문에는 별다른 답을 하지 않았다.

gee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