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인천 이틀 연속 올해 최고기온…서울 강동구 37.6도

송고시간2022-07-03 16:50

beta

전국에 폭염이 닥친 3일 서울과 인천 등의 낮 최고기온이 이틀 연속 올해 최고치를 기록했다.

자동기상관측장비(AWS) 관측값을 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서울(종로구 송월동) 일최고기온은 34.2도(오후 3시 22분)로 전날(최고기온 33.8도) 기록했던 올해 최고기온을 뛰어넘었다.

강동구는 일최고기온이 37.6도에 달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애초 예보됐던 남부지방 장맛비 대신 6일까지 폭염 계속

햇볕 쨍쨍하고 공기는 습해…태풍 에어리가 더위 부추겨

무더위에 피어나는 아지랑이
무더위에 피어나는 아지랑이

(서울=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1일 오후 폭염주의보가 발효 중인 서울 여의대로에 아지랑이가 피어오르고 있다.2022.7.1 ondol@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전국에 폭염이 닥친 3일 서울과 인천 등의 낮 최고기온이 이틀 연속 올해 최고치를 기록했다.

자동기상관측장비(AWS) 관측값을 보면 이날 오후 4시 기준 서울(종로구 송월동) 일최고기온은 34.2도(오후 3시 22분)로 전날(최고기온 33.8도) 기록했던 올해 최고기온을 뛰어넘었다.

강동구는 일최고기온이 37.6도에 달했다.

서울 내 비교적 기온이 낮았던 동북권의 도봉구도 일최고기온이 33.2도였다.

현재 서울 동남·서남·서북권엔 폭염경보, 동북권엔 폭염주의보가 내려졌다.

인천도 전날에 이어 올해 일최고기온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인천 일최고기온은 31.3도(오후 3시35분)로 전날(30.6도)보다 높았다.

인천에는 폭염주의보가 발령된 상태다.

더위에 연신 부채질
더위에 연신 부채질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국 AWS 관측지점 가운데 이날 일최고기온이 가장 높게 기록된 곳은 경기 시흥시 신현동으로 37.8도였다. 이어선 서울 강동구 일최고기온이 높았고 강동구 다음 3위는 일최고기온이 37.3도를 기록한 경기 광주시 퇴촌면과 성남시 분당구, 경북 성주군과 영양군이었다.

일최고기온은 향후 기온이 변동하면서 바뀔 수 있다.

폭염은 6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서해 북부에 자리한 고기압 때문에 날이 맑아 햇볕이 쨍쨍한 가운데 남쪽에서 북상하는 제4호 태풍 에어리(AERE)와 북태평양고기압이 뜨겁고 습한 공기를 지속해서 불어 넣을 것이기 때문이다.

월요일인 4일의 경우 아침 최저기온이 22~26도, 낮 최고기온이 28~35도일 것으로 전망된다.

애초 월요일인 4일부터 열대 저기압 소용돌이와 북태평양고기압이 남해상에서 정체전선을 만들면서 남부지방에 상당량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됐었다.

그러나 에어리와 중국 남부해안으로 상륙한 제3호 태풍 찬투가 동북아시아 기압계를 뒤흔들면서 남부지방에 정체전선으로 인한 비는 내리지 않겠다.

에어리 역시 당초 월요일이나 화요일 제주와 남해안에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으로도 전망됐으나 예상 경로가 달라지면서 우리나라에 직접 영향을 주지는 않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3~5일 제주·남해안·경남동해안(5일)에 비가 오기는 할 것으로 보인다.

그늘에서 신호 기다리는 시민들
그늘에서 신호 기다리는 시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에어리가 공급하는 고온다습한 공기가 섬과 산에 부딪히면서 상승해 비구름대를 만들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제주 동부·남부·산지에 20~60㎜, 남해안과 제주 북부·서부에 5~30㎜, 경남권동해안에 5㎜ 내외 비가 올 것으로 전망된다.

내륙에는 3~5일 소나기가 쏟아지겠다.

대기 하층을 고온다습한 공기가 지배하는 가운데 낮에 햇볕이 내리쬐면서 기온이 더 상승해 대기 상·하층 기온 차가 벌어지고 이에 대기가 불안정해지면서 소나기구름이 만들어지겠다.

3일은 저녁까지 경기남동부·강원중부·강원남부·충청·남부지방(남해안 제외)에 소나기가 내리겠고 4~5일은 낮부터 저녁까지 전국 내륙지역 곳곳에 소나기가 올 전망이다.

소나기 양은 5~40㎜일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4일과 5일 소나기 양이 많은 곳은 60㎜ 이상이겠다.

jylee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