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신규확진 1만59명, 주말에도 이틀 연속 1만명대…유행 반등세(종합)

송고시간2022-07-03 10:02

beta

코로나19 유행이 반등세를 보이는 가운데 3일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에 이어 1만명대를 기록했다.

전날(1만715명)보다 656명 줄었지만, 주말임에도 이틀 연속 1만명대를 기록해 유행 반등세를 보였다.

보통 주말에는 검사 건수 감소로 주중보다 신규 확진자 수도 적게 나오는데, 최근 코로나19 유행이 다시 증가하는 양상이 나타나면서 토·일 발표치 모두 1만명 이상으로 집계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1주일 전보다 3821명 많아…해외유입 191명·위중증 53명·사망 8명

코로나19 선별검사소
코로나19 선별검사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코로나19 유행이 반등세를 보이는 가운데 3일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에 이어 1만명대를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1만59명 늘어 누적 1천838만9천611명이 됐다고 밝혔다.

전날(1만715명)보다 656명 줄었지만, 주말임에도 이틀 연속 1만명대를 기록해 유행 반등세를 보였다.

보통 주말에는 검사 건수 감소로 주중보다 신규 확진자 수도 적게 나오는데, 최근 코로나19 유행이 다시 증가하는 양상이 나타나면서 토·일 발표치 모두 1만명 이상으로 집계됐다.

1주일 전인 지난달 26일(6천238명)보다 3천821명, 2주일 전인 지난달 19일(6천65명)보다는 3천994명 많다.

하루 신규 확진자 수는 오미크론 변이 유행이 정점을 찍은 지난 3월 이후 꾸준히 감소해 지난달 10일 이후 네자릿수를 기록하고 있었다.

그러나 지난달 29일(1만455명) 다시 1만명대로 올라섰고, 다시 1만명 아래로 떨어졌다가 전날 또 1만명 위로 올라왔다.

방역당국은 코로나19 유행 감소세가 한계에 도달한 상황으로 판단된다면서 당분간 다소간 증가 또는 감소하는 흐름이 반복될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달 27일부터 일주일간 일일 신규 확진자 수는 3천423명→9천894명→1만455명→9천591명→9천528명→1만715명→1만59명으로 하루평균 9천95명으로, 직전 주(6.20∼26·7천79명)보다 2천명 가까이 늘었다.

입국자 격리면제와 국제선 항공편 증설 이후 입국자가 늘면서 해외유입 사례도 같이 증가하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에서는 해외에서 유입된 사례가 191명으로 전날(173명)보다 18명 늘었다. 지난 24일(113명) 이후 이날까지 10일 연속 세자릿수다.

국내에서 발생한 지역감염 사례는 9천868명이다.

지역별(해외유입 포함) 신규 확진자 수는 경기 2천663명, 서울 2천440명, 경남 588명, 인천 566명, 부산 547명, 경북 537명, 충남 418명, 대구 294명, 울산 285명, 강원 269명, 전북 268명, 전남 248명, 대전 241명, 충북 215명, 제주 207명, 광주 188명, 세종 70명, 검역 15명이다.

위중증 환자 수는 53명으로 전날과 같다. 지난 12일(98명) 이후로는 100명 미만으로 유지되고 있다.

중증 병상 가동률은 5.7%(1천469개 중 83개 사용)이고, 코로나19 검사와 진료, 처방 등으로 모두 수행하는 '원스톱 진료기관'은 전국에 6천211개 확보돼 있다.

전날 사망한 코로나19 확진자는 8명으로 직전일(7명)보다 1명 늘었다.

사망자 중에서는 80세 이상이 5명(62.50%)이고 나머지 3명은 70대다.

누적 사망자는 2만4천570명, 코로나19 누적 치명률은 0.13%다.

abbie@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