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머스크, 네 아들과 함께 교황 알현…트위터 활동 재개

송고시간2022-07-03 02:28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교황 알현 사진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교황 알현 사진

[일론 머스크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가 프란치스코 교황을 알현했다고 공개하면서 트위터 활동을 재개했다고 2일(현지시간) AP 통신 등이 보도했다.

머스크는 전날 오후 트위터에 10대 아들 4명과 함께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난 사진을 올리며 "어제 교황을 뵙게 돼 영광"이라고 썼다.

머스크가 트위터에 글을 올린 것은 열흘 만이다. 1억 명이 넘는 팔로워를 가진 '트윗광' 머스크는 지난달 21일 이후 트위터에서 침묵을 지켜 세간의 궁금증을 자아냈었다.

머스크는 교황 알현 사진으로 트위터 복귀를 알렸지만, 왜 교황을 만났는지는 공개하지 않았다.

교황청도 머스크 면담과 관련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았다고 AP 통신은 전했다.

AP 통신은 "교황은 비공개로 유명 인사를 자주 만난다"며 "통상 기업 CEO를 만나는 자리에선 그들이 가진 부와 기술을 사용해 극빈층을 도와야 한다는 점을 당부하곤 한다"고 전했다.

한편 머스크가 아들 4명과 함께 교황을 알현했을 때 최근 이름을 바꾼 트랜스젠더 딸 비비언 제나 윌슨은 참석하지 않았다.

윌슨은 지난달 "아버지와 어떤 형태로든 연관되고 싶지 않다"며 하비어 머스크라는 기존 이름을 버리고 법원에서 개명 허가를 받아냈다.

현재 머스크의 자녀는 7명이다.

작가 저스틴 윌슨과 첫 결혼에서 아들 6명을 뒀으나 첫째는 생후 10주 만에 사망했다. 트렌스젠더 딸은 윌슨과 사이에서 얻은 아이다.

또 캐나다 출신의 팝가수 그라임스(본명 클레어 바우처)와 동거하면서 아들을 뒀고 이 아이에게 '엑스 애쉬 에이 트웰브'(X Æ A-Xii)라는 이름을 붙여 화제가 되기도 했다.

작년 12월에는 대리모를 통해 '엑사 다크 사이델'라는 이름의 딸을 얻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