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서행 SRT 열차 대전조차장역 인근 탈선…11명 다쳐(종합2보)

송고시간2022-07-01 18:27

beta

부산역을 출발해 서울 수서역으로 가던 SRT 열차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탈선했다.

1일 SR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5분께 SRT 338호차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궤도를 이탈했다.

당시 차량에는 370여명이 타고 있었고, 이 사고로 11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SRT 탈선 사고 현장
SRT 탈선 사고 현장

(대전=연합뉴스) 1일 오후 부산역을 출발해 서울 수서역으로 가던 SRT 열차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탈선해 11명이 다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진은 사고 현장 모습. 2022.7.1 [대전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psykims@yna.co.kr

(대전=연합뉴스) 김동규 김준범 기자 = 부산역을 출발해 서울 수서역으로 가던 SRT 열차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탈선했다.

1일 SR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5분께 SRT 338호차가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궤도를 이탈했다.

당시 SRT 차량에 타고 있던 한 승객은 "심한 진동과 충격이 발생하면서 갑자기 멈춰 섰다"고 말했다.

당시 차량에는 370여명이 타고 있었고, 이 사고로 11명이 다친 것으로 파악됐다.

부상자 가운데 7명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SR 측은 사고 내용을 전하면서 버스 등을 이용해 승객을 인근 대전역으로 수송했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SRT 상·하행선 운행이 지연되고 있다.

탈선한 SRT 열차에서 내리는 시민들
탈선한 SRT 열차에서 내리는 시민들

(서울=연합뉴스) 1일 오후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탈선한 SRT 열차에서 승객들이 내려서 이동하고 있다.
SR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5분께 대전조차장역 인근에서 SRT 338호 차가 궤도를 이탈했다. 2022.7.1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또 선로를 함께 쓰는 KTX 열차의 운행 지연도 불가피한 상황이다.

다만 일반열차 선로는 운행이 가능해 SR 측은 열차를 우회 운행하도록 유도하고 있다.

대전소방본부 등은 SRT 열차가 알 수 없는 이유로 급제동을 하면서 열차 2대의 바퀴가 선로에서 빠지며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사고 직후 철도재난상황반을 구성해 사고 원인 등을 파악하고 있다.

국토부 관계자는 "열차 운행 지연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오늘 밤 복구를 완료해 내일 첫차부터는 정상 운행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국토부는 이번 탈선 사고가 차량 결함 때문인지, 아니면 선로 문제 때문인지 아직 불분명한 상황이라며 현장 조사를 통해 원인을 규명하겠다는 방침이다.

psyki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