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교조 부산지부 "하윤수 교육감, 진정성 있는 소통해야"

송고시간2022-07-01 14:31

beta

전교조 부산지부는 1일 취임한 하윤수 부산교육감에게 우려는 있지만,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기대와 행복을 주는 교육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교조 부산지부는 하 교육감에 대해 "공약인 학급당 학생 수 감축, 기초학력 지원 방안, 교원 업무 정상화, 교권 신장을 위한 정책 방향 제시나 구체적 시행 계획은 없다"고 지적했다.

전교조 부산지부는 "더불어 부적절한 인사, 편향적인 정치 행보, 과거 지향적 교육 정책에 대한 우려가 크다"며 "하지만 하 교육감이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우려와 실망이 아닌 기대와 행복을 주는 교육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전국교직원노동조합 (PG)
전국교직원노동조합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전교조 부산지부는 1일 취임한 하윤수 부산교육감에게 우려는 있지만,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기대와 행복을 주는 교육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교조 부산지부는 하 교육감에 대해 "공약인 학급당 학생 수 감축, 기초학력 지원 방안, 교원 업무 정상화, 교권 신장을 위한 정책 방향 제시나 구체적 시행 계획은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하 교육감의 현실 불가능한 일제고사 추진과 시대 흐름을 역행하는 자사고·특목고 확대 정책, 이미 실패한 영어상용도시 부활 등 공약은 과거로 회귀하는 교육 정책"이라고 덧붙였다.

전교조 부산지부는 "더불어 부적절한 인사, 편향적인 정치 행보, 과거 지향적 교육 정책에 대한 우려가 크다"며 "하지만 하 교육감이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우려와 실망이 아닌 기대와 행복을 주는 교육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교사노조도 이날 성명을 내고 하 교육감의 취임을 축하하며 수업권 보호와 교권 강화, 교원 업무 정상화 등을 주요 제안 내용을 실현해달라고 요구했다.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