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차-경총, 안전경영체계 종합심층진단 업무협약 체결

송고시간2022-07-01 15:00

beta

현대자동차[005380]와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1일 서울 마포구 경총회관에서 '혁신적 변화를 위한 안전경영체계 레벨업(Level-Up) 종합심층진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업무협약은 안전과 관련된 5개 분야(조직·인력, 예산, 교육, 노사관계, 안전문화)에 대한 자문단을 구성해 선진국 동향과 우수사례를 연구·조사하고, 구체적인 사례를 바탕으로 사업장을 종합적으로 진단한 뒤 맞춤형 안전보건관리체계 솔루션을 제공하는 협업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이뤄졌다.

중대재해처벌법 컴플라이언스(준법 경영) 차원을 넘어 사업장의 안전관리 수준을 심층적으로 진단하기 위해 경제단체와 민간기업이 업무협약을 맺은 것은 국내 최초라고 경총은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오지은 기자 = 현대자동차[005380]와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는 1일 서울 마포구 경총회관에서 '혁신적 변화를 위한 안전경영체계 레벨업(Level-Up) 종합심층진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대차-경총, 혁신적 변화를 위한 안전경영체계 레벨업 업무협약
현대차-경총, 혁신적 변화를 위한 안전경영체계 레벨업 업무협약

(서울=연합뉴스) 사진은 왼쪽부터 김규석 고용노동부 산재예방감독정책관, 이동석 현대차 부사장(CSO), 이동근 경총 상근부회장, 함병호 한국교통대 교수. 2022.7.1 [경총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업무협약은 안전과 관련된 5개 분야(조직·인력, 예산, 교육, 노사관계, 안전문화)에 대한 자문단을 구성해 선진국 동향과 우수사례를 연구·조사하고, 구체적인 사례를 바탕으로 사업장을 종합적으로 진단한 뒤 맞춤형 안전보건관리체계 솔루션을 제공하는 협업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이뤄졌다.

중대재해처벌법 컴플라이언스(준법 경영) 차원을 넘어 사업장의 안전관리 수준을 심층적으로 진단하기 위해 경제단체와 민간기업이 업무협약을 맺은 것은 국내 최초라고 경총은 설명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동근 경총 부회장, 이동석 현대차 대표이사, 김규석 고용노동부 산재예방감동정책관 등이 참석했다.

이동근 부회장은 "본 협약이 민간 차원의 전문적인 안전진단 수준을 끌어올릴 수 있는 선례가 되길 바란다"며 "국내 사업장 전반의 안전보건관리체계에 대한 심층진단 기회가 대폭 확산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동석 대표이사는 "이번 협업체계를 통해 안전관리 수준을 심층적으로 분석하고, 실질적인 사고 예방을 위한 투자와 자원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글로벌 최고 수준의 안전경영체계를 선도하는 일류기업으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buil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