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공외교학회, '신정부 공공외교 방향과 전략' 콘퍼런스

송고시간2022-06-30 15:45

beta

한국공공외교학회(회장 신호창)는 7월 1일 서강대 가브리엘관 오리토리움에서 '신정부 공공외교의 방향과 전략'을 주제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 박종수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손지애 이화여대 초빙교수, 신민정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이사장이 각각 '외교안보와 공공외교', '북방경제와 공공외교', '국가와 리더십 이미지'를 주제로 발표한다.

학회는 콘퍼런스에서 논의된 것을 토대로 11월 17∼19일 코로나19 팬데믹, 전쟁, 기후위기 등을 논하는 국제 공공외교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중견국가 도약한 한국 위상에 맞는 공공외교 모색

공공외교학회, '신정부 공공외교 방향과 전략' 콘퍼런스
공공외교학회, '신정부 공공외교 방향과 전략' 콘퍼런스

[한국공공외교학회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한국공공외교학회(회장 신호창)는 7월 1일 서강대 가브리엘관 오리토리움에서 '신정부 공공외교의 방향과 전략'을 주제로 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공공외교 분야별 전문가를 초청해 주제별 연설과 토론을 진행한다.

문정인 세종연구소 이사장, 박종수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손지애 이화여대 초빙교수, 신민정 국제앰네스티 한국지부 이사장이 각각 '외교안보와 공공외교', '북방경제와 공공외교', '국가와 리더십 이미지'를 주제로 발표한다.

국제 비정부기구(NGO)가 바라보는 한국의 인권에 대해서 살펴보고, 디지털 공공외교를 주제로 한 워크숍도 진행한다.

학회는 콘퍼런스에서 논의된 것을 토대로 11월 17∼19일 코로나19 팬데믹, 전쟁, 기후위기 등을 논하는 국제 공공외교 콘퍼런스를 개최한다.

신호창 회장은 "중견 국가로 도약한 한국의 위상에 걸맞은 공공외교란 어떠해야 하는지 연구의 틀을 만드는 학술행사"라고 소개했다.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