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지난해 한국 골프 인구 564만명…일본 골프 인구보다 많아

송고시간2022-06-29 17:46

beta

우리나라의 지난해 골프 인구는 564만명으로 2019년에 비해 94만명 늘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레저산업연구소가 최근 발간한 '레저백서 2022'에 따르면 우리나라 골프 인구는 지난해 564만명으로 집계됐다.

우리나라 골프 인구는 2009년 293만명에서 2019년 470만명으로 늘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유행 등의 이유로 2021년에는 564만명으로 급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기도 골프장 전경
경기도 골프장 전경

(서울=연합뉴스) 조보희 기자 = 하늘에서 본 경기도 골프장.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우리나라의 지난해 골프 인구는 564만명으로 2019년에 비해 94만명 늘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한국레저산업연구소가 최근 발간한 '레저백서 2022'에 따르면 우리나라 골프 인구는 지난해 564만명으로 집계됐다.

우리나라 골프 인구는 2009년 293만명에서 2019년 470만명으로 늘었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세계적 유행 등의 이유로 2021년에는 564만명으로 급증했다.

이는 일본의 골프 인구 520만명(2020년 기준)보다도 많은 수치다.

일본의 골프 인구는 2009년 960만명에서 2020년 520만명으로 줄었다. 일본 골프 인구는 1992년 1천480만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후 꾸준히 줄어드는 추세다.

2021년 기준 일본의 골프 인구는 일본생산성본부에서 올해 10월 발표할 예정이다.

또 전체 인구 중 골프를 치는 골프 참가율을 보면 한국의 경우 13세 이상 인구 중 골프를 치는 비율이 지난해 10.2%로 2019년 6.6%에 비해 늘었다.

일본은 15세 이상 인구 중 골프 참가율이 2020년 5.3%로 2019년에 비해 0.5%포인트 줄었다.

한국 골프 인구 자료는 통계청이 2년마다 발표하는 '사회조사 결과' 자료와 골프장 연간 이용객 수를 기준으로 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