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더CJ컵, 올해도 미국에서…사우스캐롤라이나서 10월 20일 개막

송고시간2022-06-29 22:00

beta

국내에서 열리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미국으로 옮겨 치러온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더CJ컵이 올해도 미국 땅에서 열린다.

CJ는 더CJ컵을 오는 10월 20일부터 23일까지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질리슨빌의 콩가리 골프 클럽(파71)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2017년에 시작한 더CJ컵은 첫 대회부터 2019년까지 3년 동안은 제주 나인브릿지 클럽에서 열렸지만, 2020년과 작년에는 코로나19 여파로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치러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작년 더CJ컵 우승자 로리 매킬로이.
작년 더CJ컵 우승자 로리 매킬로이.

[CJ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국내에서 열리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미국으로 옮겨 치러온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더CJ컵이 올해도 미국 땅에서 열린다.

CJ는 더CJ컵을 오는 10월 20일부터 23일까지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질리슨빌의 콩가리 골프 클럽(파71)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밝혔다.

2017년에 시작한 더CJ컵은 첫 대회부터 2019년까지 3년 동안은 제주 나인브릿지 클럽에서 열렸지만, 2020년과 작년에는 코로나19 여파로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치러졌다.

올해는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면서 국내 개최 가능성이 점쳐졌다.

그러나 CJ는 코로나19 변이 출현 여부와 향후 방역 지침 변경 등 불확실한 상황을 고려해 국내 개최를 미루고 다시 한번 미국에서 대회를 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최근 국내 대회에서 출전하러 귀국했다가 코로나19 확진으로 투어 일정에 차질을 빚은 임성재(24)의 경우도 고려했다.

외국에서 한국으로 들어올 때 검사를 받아야 하고 확진되면 7일 자가 격리가 필수인 상황에서 PGA 투어 선수들이 출전을 꺼릴 수 있다는 점도 참작했다.

이와 함께 항저우 아시안 게임, AFC 아시안컵 등 대형 스포츠 행사의 연기 또는 취소도 이번 결정에 영향을 미쳤다.

오는 10월 더CJ컵이 열리는 콩가리 골프클럽.
오는 10월 더CJ컵이 열리는 콩가리 골프클럽.

[CJ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올해 더CJ컵이 개최되는 콩가리 골프클럽은 2018년에 개장한 신설 코스다.

지난해 '미국 100대 골프 코스'에서 39위에 꼽혔다.

지난해 6월 PGA투어 팔메토 챔피언십을 개최해 토너먼트 코스로 데뷔했다. 당시 게릭 히고(남아공)의 우승 스코어는 4라운드 합계 11언더파 273타였다. 꽤 난도가 높은 편이다.

수많은 토너먼트 코스를 설계한 톰 파지오가 대표작 가운데 하나로 내세우는 골프장이기도 하다.

kh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