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도, 호우예비특보에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송고시간2022-06-28 18:26

beta

경기도는 29일 도내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28일 오후 9시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경기도에 따르면 여주·이천·안성을 제외한 28개 시·군 전역에 29일 0시에서 오전 6시까지 호우예비특보가 내려졌다.

도는 28일 오후 9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1단계 체제로 운영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수원=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경기도는 29일 도내에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됨에 따라 28일 오후 9시부터 상황 종료 시까지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방류하는 군남댐
방류하는 군남댐

(연천=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장마전선 영향으로 북한 지역에 집중호우가 지속되는 가운데 28일 경기도 연천군 군남홍수조절댐이 임진강 상류의 물을 방류하고 있다. 비무장지대(DMZ) 임진강 필승교 수위는 이날 오전 1시 30분에 '비홍수기 인명 대피' 기준인 2m를 넘어섰으며, 오전 11시에 3m로 상승했다. 이에 행정안전부는 접경지역 수위 상승에 대한 안전관리를 관계 기관에 지시했다. 2022.6.28 andphotodo@yna.co.kr

경기도에 따르면 여주·이천·안성을 제외한 28개 시·군 전역에 29일 0시에서 오전 6시까지 호우예비특보가 내려졌다.

여주·이천·안성에는 29일 오전 6시부터 낮 12시까지 발효될 예정이다.

강풍주의보도 안산·화성·군포·성남·광명·안성·용인·의왕·평택·오산·안양·수원·파주·양주·고양·연천·김포·부천·시흥·과천 등 20개 시·군에 내려졌다.

이에 따라 도는 28일 오후 9시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를 비상 1단계 체제로 운영한다.

1단계(주의)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자연재난과장을 담당관으로 18명으로 구성됐으며, 향후 기상 상황에 따라 2단계(경계), 3단계(심각)로 격상할 방침이다.

도는 필승교, 군남댐 등 임진강 접경지역 수위 변화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도와 시·군 지자체, 홍수통제소 간 실시간 상황 전파 태세를 강화했다.

아울러 산사태 취약지구 등 재해우려지역 사전 예찰활동으로 안전조치를 강화하고 재난문자 등을 활용한 집중호우 위험지역 접근금지 등 행동요령을 집중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이날 경기북부 지역에서는 파주와 연천에 한때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가운데 집중호우와 강풍으로 간판이 떨어지고 나무가 쓰러지는 등 피해가 잇따랐다.

kt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