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완도 해상서 차량부품 발견…"실종가족 차량과 동일 차종·연식"(종합)

송고시간2022-06-28 16:54

beta

조유나(10) 양 일가족 실종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바다에서 조양 가족이 탄 것과 동일한 차종의 부품을 발견했다.

28일 광주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0분께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인근 방파제 앞바다에서 수중 수색을 하던 경찰 잠수부가 차량 범퍼 부품을 발견했다.

실종가족이 탄 차량은 2018년식으로 이날 발견된 부품도 같은 연식인 것으로 경찰은 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찰, 조유나양 가족 차량 아우디와 동일 회사 라디에이터 덮개 발견

해상서 발견된 '일가족 실종' 차량 부품 추정 물체
해상서 발견된 '일가족 실종' 차량 부품 추정 물체

(완도=연합뉴스) 조유나(10) 양 일가족 실종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 인근 해상에서 차량 부품 추정 물체를 발견했다. 2022.6.28 [광주경찰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완도=연합뉴스) 장아름 천정인 기자 = 조유나(10) 양 일가족 실종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바다에서 조양 가족이 탄 것과 동일한 차종의 부품을 발견했다.

28일 광주경찰청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20분께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항 인근 방파제 앞바다에서 수중 수색을 하던 경찰 잠수부가 차량 부품을 발견했다.

발견된 부품은 그릴(라디에이터 덮개) 일부로 추정되며 외관에 아우디 브랜드 로고가 박혀 있다.

경찰 관계자는 "실종가족이 탄 차량은 2018년식인데 이날 발견된 부품도 같은 차종의 같은 연식에 사용된 것으로 확인됐다"며 "실종가족이 탄 차량의 부품일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주변에서 차량 본체의 흔적이 발견되지는 않았다.

조양 가족은 지난달 30일 오후 11시께 머물고 있던 신지면 명사십리 인근 펜션에서 자동차를 타고 나와 오후 11시 6분께 송곡마을 버스정류장을 통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송곡선착장 수중 수색
송곡선착장 수중 수색

(완도=연합뉴스) 조남수 기자 = 28일 오후 전남 완도군 신지면 송곡선착장에서 경찰이 실종된 조유나(10) 양과 가족을 찾고 있다. 2022.6.28 iso64@yna.co.kr

경찰은 조양 가족이 타고 다니던 차량이 바다로 추락했을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해경과 함께 경비정 및 잠수부 등 50여명을 투입해 수중 수색을 벌여왔다.

경찰과 해경은 바다에 빠진 차량이 먼바다로 흘러나갈 가능성은 크지 않다는 인근 어업인들의 진술에 따라 일대 해상을 수색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부품이 발견된 해상 일대를 집중적으로 수색해 차량을 찾고 인양 등 조치를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조양 부모는 지난달 17일 학교 홈페이지를 통해 조양과 함께 제주도로 교외 체험학습을 떠나겠다는 신청서를 냈다.

이 가족이 신청한 기간은 5월19일부터 이달 15일까지였다.

조양 부모는 체험학습 신청 당일 아이가 아파서 결석한다고 학교에 알린 뒤 제주가 아닌 완도의 한 펜션 숙박을 예약했다.

조양 가족은 지난달 25일부터 펜션에 숙박했으며 지난달 30일 밤 어머니가 딸을 등에 업고 펜션을 나가는 모습이 폐쇄회로(CC)TV에 담겼다.

이어 31일 오전 1시를 전후해 20분 간격으로 조양과 조양 어머니의 휴대전화 전원이 각각 꺼졌고 오전 4시께 송곡항 인근에서 조양 아버지의 휴대전화도 꺼졌다.

학교 측은 체험학습 기간이 끝난 지난 16일 이후에도 아이가 등교하지 않고 부모와도 연락이 닿지 않자 22일 경찰에 실종 신고를 했다.

areum@yna.co.kr

iny@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PsnHk9ZNHPs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