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 '민생·투쟁' 쌍끌이 본격화…'7월 단독국회' 초강수도

송고시간2022-06-28 12:27

비대위 현장간담회·경제위기대응특위 가동…"유능한 민생정당"

검경농단 저지 대책회의·서해피격TF 출범…"독재시도 멈추라"

발언하는 김태년
발언하는 김태년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28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경제위기대응특별위원회 기자간담회에서 김태년 위원장이 발언하고 있다. 2022.6.28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28일 '민생·투쟁' 투트랙 전략을 본격화하며 대여(對與) 압박에 나섰다.

경제 위기 상황에서 '민생 정당'을 기치로 정부·여당의 무능을 부각하는 한편 여권의 '정치 보복' 공세를 전면 차단해 후반기 정국 주도권을 틀어쥐려는 전략으로 풀이된다.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오전 경기도 안산의 한 금속업체를 찾아 납품단가 연동제 도입을 위한 현장 간담회를 열었다.

국회에선 김태년 의원이 이끄는 경제위기대응특별위원회가 첫 기자간담회를 열고 공식 활동에 들어갔다.

김 의원은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하고 50일 정도 지났는데 즉각적으로 시행할 수 있는 비상경제대책 하나 없는 실정"이라며 "콘트롤타워가 작동하지 않고 있다. 즉시 대통령 중심의 비상경제중대본부를 가동해야 한다"고 했다.

아울러 원내에 꾸려진 민생우선실천단은 장애인 이동권 보장 확대 내용의 '교통약자법 개정안' 발의 기자회견을 한 데 이어 오후에는 가계부채 대책 마련을 위한 간담회를 열기로 했다.

검경농단 저지 대책회의에서 발언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검경농단 저지 대책회의에서 발언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가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윤석열 정권 검경농단 저지 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6.28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강력한 야당' 행보도 동시다발로 이어갔다. 집권 초기부터 쏟아지는 여권의 정치 공세에 역공을 가하며 여론전에 집중했다.

박홍근 원내대표는 오전 '윤석열 정권 검경농단 저지 대책회의'를 열고 "윤 대통령이 좌동훈·우상민을 내세워 검경장악을 본격화한다. 이명박·박근혜 정부에서도 볼 수 없었던 역대급 권력 사유화 시도"라며 "더는 새 정부와의 허니문은 없다. 윤 대통령은 당장 검경을 통한 독재 시도를 멈추라"고 주장했다.

또 민주당은 이날 오후 '서해 공무원 사망사건 TF(태스크포스)'를 띄운다. TF는 1차 회의를 열고 여권발 '월북 공작' 프레임이야말로 '정치보복 공작'이라고 강조, 강력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

전날 열린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기자간담회
전날 열린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기자간담회

자료사진

아울러 민주당은 이날 오후 의원 전원 명의로 7월 임시국회 소집 요구서를 국회에 제출키로 했다.

원 구성을 위한 '법사위원장 양보' 카드를 국민의힘이 거부한 만큼 단독으로라도 공석인 국회의장을 선출하고 밀린 민생 입법을 처리하겠다는 압박으로 해석된다.

원내 지도부는 원 구성 협상 실패로 상임위가 꾸려지지 않을 경우 특위를 구성해서라도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후보자 등의 인사청문회를 진행하겠다는 생각이다.

진성준 원내수석부대표는 이날 라디오 인터뷰에서 "윤 대통령도 (우리가) 청문회를 열겠다는 입장을 밝혔으니 임명을 강행하지 않을 것으로 본다"며 "인사청문특위 구성 결의안이 (7월 임시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 국민의힘도 참여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오영환 원내대변인은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7월 1일에 반드시 본회의를 열겠다는 것은 아니다. 그전까지 협상을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거대 야당의 입법 독주라는 역풍이 불 수 있는 만큼 막판까지 여당과의 협상의 끈은 놓지 않겠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