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서 주차된 트레일러 속 시신 수십구 발견

송고시간2022-06-28 10:43

beta

27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남서부 외곽에 주차된 대형 트레일러 안에서 시신이 무더기로 발견됐다고 KSAT TV 등 복수의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철도 선로 옆 수풀가에 있던 트레일러에서 확인된 시신은 최소 40구에 달한다.

뉴욕타임스(NYT)는 최소 12명의 생존자가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며 최근 수년 이래 최악의 이민자 사망 사건이라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지 언론 "최소 40구 발견…불법 이민자 수송한 듯"

트레일러 시신 사건을 전한 현지 방송 KSAT12 트위터 계정
트레일러 시신 사건을 전한 현지 방송 KSAT12 트위터 계정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27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남서부 외곽에 주차된 대형 트레일러 안에서 시신이 무더기로 발견됐다고 KSAT TV 등 복수의 현지 언론들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철도 선로 옆 수풀가에 있던 트레일러에서 확인된 시신은 최소 40구에 달한다. 뉴욕타임스(NYT)는 최소 12명의 생존자가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다며 최근 수년 이래 최악의 이민자 사망 사건이라고 전했다.

사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이날 샌안토니오의 기온이 섭씨 40도였다면서 사람이 밀집된 트레일러 안에서 고온에 질식했다고 추정하는 보도도 나왔다.

한 경찰관은 현지 언론에 "트레일러 안에 있던 사람이 100명은 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샌안토니오 현지 방송은 이들이 멕시코 국경을 넘어 미국으로 건너온 불법 이민자로 추정되지만, 정확한 신원은 경찰에서 수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이 트레일러의 운전사를 찾고 있다.

walde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xXqdZ-DoE_g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