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남당' 서인국 "무당으로 위장해 진실 파헤치는 프로파일러"

송고시간2022-06-27 17:31

beta

박수무당으로 위장해 진실을 파헤치는 전직 프로파일러를 그린 KBS 2TV 월화드라마 '미남당'이 27일 오후 9시 50분 첫선을 보인다.

드라마에서 천재 프로파일러 남한준 역을 맡은 서인국은 27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진실을 밝히기 위해 무당으로 변신하는 역할"이라며 "신내림을 받아 초월적 능력을 갖춘 게 아니라 프로파일러 능력에 동생의 해킹 실력을 더해 의뢰인을 속인다"고 소개했다.

이어 "대본을 보자마자 남한준이 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전직 프로파일러가 무당을 하는 캐릭터는 다시는 못 만날 것 같았고, 이 캐릭터를 '서인국화'해 표현하고 싶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근로환경 개선 요구' 스태프 부당해고 논란도

왼쪽부터 서인국·오연서
왼쪽부터 서인국·오연서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강애란 기자 김우진 인턴기자 = 박수무당으로 위장해 진실을 파헤치는 전직 프로파일러를 그린 KBS 2TV 월화드라마 '미남당'이 27일 오후 9시 50분 첫선을 보인다.

드라마에서 천재 프로파일러 남한준 역을 맡은 서인국은 27일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진실을 밝히기 위해 무당으로 변신하는 역할"이라며 "신내림을 받아 초월적 능력을 갖춘 게 아니라 프로파일러 능력에 동생의 해킹 실력을 더해 의뢰인을 속인다"고 소개했다.

이어 "대본을 보자마자 남한준이 나라는 생각이 들었다"며 "전직 프로파일러가 무당을 하는 캐릭터는 다시는 못 만날 것 같았고, 이 캐릭터를 '서인국화'해 표현하고 싶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서인국과 공조수사를 펼치며 티격태격 로맨스를 그릴 강력반 형사 한재희는 배우 오연서가 연기한다.

오연서는 "재희는 정의롭고 솔직하고 당당한 캐릭터"라며 "초반엔 남한준과 사사건건 엮이면서 과거 사건에 관한 오해를 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강력팀장을 연기하느라 액션 장면도 쉽지 않았지만, 더 힘든 것은 선배들 사이에서 위풍당당한 캐릭터를 소화해야 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오연서는 "극 중 (내가 맡은 배역인) 한재희 직급이 정만식 선배보다 높아 선배들에게 명령한다"며 "그런 상황에서 카리스마를 보여주는 게 어려웠다"고 웃었다.

드라마 '미남당' 출연진
드라마 '미남당' 출연진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배우 곽시양이 바리스타 공수철을, 가수 겸 배우 강미나가 남한준의 동생이자 천재 해커 남혜준으로 분해 남한준의 든든한 조력자 역할을 맡는다.

곽시양은 "공수철은 누구보다 순수한 의리파로 낮에는 바리스타로 일하지만, 밤에는 전직 형사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준다"며 "동네 바보 같은 모습도 있는데, 그간 맡아온 회사 대표나 실장 캐릭터들과는 달리 망가지는 역할"이라고 말했다.

강미나 역시 "전에는 밝고 귀엽고 통통 튀는 매력을 보여줬다면 이번엔 많은 걸 내려놓고 연기했다"며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미남당'은 인기 웹소설 '미남당- 사건수첩'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다재다능한 재벌 3세이자 형사부 검사인 차도원 등 원작에 없는 캐릭터도 나온다.

차도원을 연기한 권수현은 "겉으로는 냉철해 보이지만 허당미 있고 귀엽기도 한 인물"이라며 "오연서, 서인국 씨와 삼각관계를 만들기도 한다"고 귀띔했다.

연출을 맡은 고재현 PD는 '미남당'은 미스터리 코믹 수사극으로 복합장르를 표방한다고 전했다.

고 PD는 "한 장면 안에 코믹, 스릴러, 감동이 다 들어간다"며 "웃김 속에 짠함도 보여줘야 하고 수사도 이어가야 해서 그 흐름이 자연스럽게 전달될 수 있도록 연출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미남당'은 근로기준법 준수를 요구한 스태프들 일부를 부당해고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미남당' 전직 스태프 8명은 하루 15∼16시간 노동에 내몰려 왔으며, 노동조건 개선을 요구했다가 계약 거부 방식으로 해고당했다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해 제작사는 근로기준법을 준수했으며 부당 해고가 아니라 합의된 계약 종료라고 해명한 바 있다. 이날 제작보고회에서는 관련 내용을 언급하지 않았다.

woojin063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