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장에게 직접 얘기하세요"…경주시 매달 '통하는 날' 운영

송고시간2022-06-27 11:25

beta

경북 경주시가 매달 1회 시민들의 어려움을 듣고 시정 발전을 위한 건의사항을 수렴하기 위한 '시장 직소 민원의 날'을 운영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장 직소 민원의 날'은 시민이 행정복지센터나 민원부서 등에서 해결하지 못한 민원을 시장에게 직접 전달할 수 있는 시책이다.

시는 시장 직소 민원의 날을 '오늘은 통하는 날'이라고 이름 짓고 7월부터 매달 넷째 주 토요일 오전 10시에 운영하기로 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마이크 쥔 주낙영 경주시장
마이크 쥔 주낙영 경주시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주=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경주시가 매달 1회 시민들의 어려움을 듣고 시정 발전을 위한 건의사항을 수렴하기 위한 '시장 직소 민원의 날'을 운영한다.

27일 시에 따르면 '시장 직소 민원의 날'은 시민이 행정복지센터나 민원부서 등에서 해결하지 못한 민원을 시장에게 직접 전달할 수 있는 시책이다.

시장에게 하고 싶은 애로사항이나 건의사항을 중간 과정 없이 전할 수 있는 창구다.

시는 시장 직소 민원의 날을 '오늘은 통하는 날'이라고 이름 짓고 7월부터 매달 넷째 주 토요일 오전 10시에 운영하기로 했다.

여기서 받은 민원은 완료될 때까지 지속해서 관리하고 관련 부서와 협업해 신속하고 책임 있게 처리할 방침이다.

시는 정례화된 소통 채널 외에도 시민 어려움을 직접 듣고 건의사항을 수렴하기 위해 2018년 10월부터 시민소통협력관 내에 현장민원팀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주낙영 시장은 "직소민원 상담창구 개설로 시민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시정에 적극 반영하는 소통행정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