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찰, '서울의소리 고발' 김건희 팬카페 대표 고발인 조사

송고시간2022-06-26 17:13

beta

김건희 여사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인터넷 언론사 서울의소리 기자를 고발한 김 여사 팬카페 '건사랑' 대표가 26일 오후 고발인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경찰서에 출석했다.

이승환 건사랑 대표는 이날 오후 4시 15분께 경찰에 출석하면서 "명예훼손 혐의가 인정되면 강력하게 처벌받도록 요청할 것"이라며 "우리 회원들한테도 굉장한 정신적 피해를 주고 있다는 것을 조사에서 강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23일 서울의소리 A 기자를 정보통신망법(명예훼손)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건사랑' 대표, 고발인 조사 경찰 출석
'건사랑' 대표, 고발인 조사 경찰 출석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김건희 여사 팬카페인 '건사랑'의 이승환 대표가 26일 오후 서울 서초경찰서에서 인터넷 언론사 '서울의소리'의 정 모 기자를 허위사실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발한 것과 관련해 고발인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2022.6.26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윤철 기자 = 김건희 여사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인터넷 언론사 서울의소리 기자를 고발한 김 여사 팬카페 '건사랑' 대표가 26일 오후 고발인 조사를 받기 위해 서울 서초경찰서에 출석했다.

이승환 건사랑 대표는 이날 오후 4시 15분께 경찰에 출석하면서 "명예훼손 혐의가 인정되면 강력하게 처벌받도록 요청할 것"이라며 "우리 회원들한테도 굉장한 정신적 피해를 주고 있다는 것을 조사에서 강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인터넷에서 김 여사를 지속해서 비속어로 지칭하는 네티즌들을 발견해 서초경찰서에 추가로 고발하려고 한다"고 덧붙였다.

이 대표는 23일 서울의소리 A 기자를 정보통신망법(명예훼손) 위반 혐의로 고발했다. 20일에는 서울의소리 백은종 대표를 서울 마포경찰서에 같은 혐의로 고발했다.

서울의소리는 이달 14일부터 윤석열 대통령 서초동 자택 앞에서 집회를 열며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 시위 중단, 도이치모터스 주가조작 의혹 등 관련 김 여사 수사 촉구 등을 요구하고 있다.

newsje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