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수돗물 수질 성적표 '아리수 품질보고서' 발간

송고시간2022-06-27 06:00

beta

서울시는 수돗물 '아리수'의 수질검사 결과 등 정보를 담은 '2021 아리수 품질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7일 밝혔다.

수질검사 결과에 따르면 아리수는 환경부 지정 '먹는 물' 수질 기준 60항목과 시 자체 감시 111항목 등 총 171개 항목에서 모두 '적합'으로 판정됐다.

이번 아리수 품질보고서에는 시민들이 궁금해하는 수돗물 수질 관련 대표적인 민원 사례 등도 정리해 '아리수, 오해와 진실 이럴 땐 이렇게 해요'란 항목으로 수록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21 아리수 품질보고서'
'2021 아리수 품질보고서'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는 수돗물 '아리수'의 수질검사 결과 등 정보를 담은 '2021 아리수 품질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7일 밝혔다.

수질검사 결과에 따르면 아리수는 환경부 지정 '먹는 물' 수질 기준 60항목과 시 자체 감시 111항목 등 총 171개 항목에서 모두 '적합'으로 판정됐다.

서울시의 검사 항목은 세계보건기구(WHO)가 권장하는 수돗물 검사 항목(166개)보다 많은 수준이라고 시는 전했다.

이번 아리수 품질보고서에는 시민들이 궁금해하는 수돗물 수질 관련 대표적인 민원 사례 등도 정리해 '아리수, 오해와 진실 이럴 땐 이렇게 해요'란 항목으로 수록했다.

일례로 수돗물 사용 후 주방 싱크대에 흰 얼룩이 남는 것은, 수돗물이 증발하면서 물속 미네랄 성분이 물이 마른 자리에 흔적을 남기는 것이라고 시는 설명했다. 또 수돗물을 틀었을 때 순간적으로 물이 하얗게 보이는 것은, 미세한 공기 방울이 수압 차로 인해 하얗게 보이는 자연현상(백수현상)으로, 물을 받아놓고 시간이 흐르면 자연스레 투명해진다고 한다.

아리수 품질보고서는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 누리집(arisu.seoul.go.kr)에서 전자책으로 볼 수 있다.

찾아가는 무료 수돗물 수질검사 서비스('아리수 품질확인제')는 관할 수도사업소 또는 국번 없이 120번으로 전화해 신청할 수 있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