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하비에르 13K' 휴스턴, 최강 양키스 상대로 합작 노히터

송고시간2022-06-26 07:58

beta

미국프로야구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메이저리그 최강팀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노히트 게임을 달성했다.

휴스턴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양키스와 방문경기에서 크리스티안 하비에르-엑토르 네리스-라이언 프레슬리가 이어 던지며 단 1개의 안타를 맞지 않아 3-0으로 합작 노히터를 기록했다.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으로 2015년 휴스턴과 불과 1만달러(약 1천300만원)에 계약한 하비에르는 이날 7회까지 삼진 13개를 뺏으며 볼넷 1개만 내주고 무안타로 양키스 타선을 봉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왼쪽부터 라이언 프레슬리, 마틴 말도나도, 엑토르 네리스, 크리스티안 하비에르
왼쪽부터 라이언 프레슬리, 마틴 말도나도, 엑토르 네리스, 크리스티안 하비에르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천병혁 기자 = 미국프로야구 휴스턴 애스트로스가 메이저리그 최강팀 뉴욕 양키스를 상대로 노히트 게임을 달성했다.

휴스턴은 2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뉴욕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MLB) 양키스와 방문경기에서 크리스티안 하비에르-엑토르 네리스-라이언 프레슬리가 이어 던지며 단 1개의 안타를 맞지 않아 3-0으로 합작 노히터를 기록했다.

가장 눈부신 투수는 선발로 나선 하비에르였다.

크리스티안 하비에르
크리스티안 하비에르

[AP=연합뉴스]

도미니카공화국 출신으로 2015년 휴스턴과 불과 1만달러(약 1천300만원)에 계약한 하비에르는 이날 7회까지 삼진 13개를 뺏으며 볼넷 1개만 내주고 무안타로 양키스 타선을 봉쇄했다.

하비에르에 이어 8회에 등판한 네리스는 볼넷 2개를 허용했지만, 무안타로 1이닝을 막았고 9회 마운드에 오른 마무리 프레슬리는 삼진 2개를 곁들이며 노히터를 완성했다.

휴스턴은 0-0인 7회초 2사 후 신인 J.J. 마티예비치가 양키스 선발 게릿 콜을 상대로 대형 우월 솔로아치를 그려 선취점을 뽑았다.

J.J. 마티예비치
J.J. 마티예비치

[AP=연합뉴스]

8회에는 호세 알투베가 솔로홈런을 날린 휴스턴은 9회초 율리에스키 구리엘의 적시타로 1점을 보태 쐐기를 박았다.

양키스 에이스 콜은 5회 2아웃까지 노히터 행진을 하는 등 7회까지 삼진 8개를 곁들이며 4안타 1실점으로 호투했지만, 패전투수가 됐다.

양키스가 노히트 게임을 당한 것은 2003년 6월 10일 이후 처음이다.

당시에도 휴스턴이 6명의 투수가 이어 던지며 양키스를 상대로 합작 노히터를 달성했다.

양키스는 1958년 이후 두 번 밖에 노히터를 당하지 않았지만 두 번 모두 휴스턴에 합작 노히터를 헌납했다.

shoele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