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환대출한다고?"…전화금융사기 막은 은행원에 감사장

송고시간2022-06-23 15:02

beta

경남 창원서부경찰서는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범죄 피해를 예방한 경남은행 유니시티지점 직원 2명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23일 낮 12시 27분께 "대환대출을 하기 위해 2천만원을 현금으로 출금하려 한다"는 40대 고객의 말에 범죄 가능성을 직감했다.

이들은 전화금융사기일 가능성이 높다며 출금하지 못하게 고객을 설득하고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막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창원서부서, 전화금융사기 막은 은행원 2명에게 감사장
창원서부서, 전화금융사기 막은 은행원 2명에게 감사장

[창원서부경찰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한지은 기자 = 경남 창원서부경찰서는 전화금융사기(보이스피싱) 범죄 피해를 예방한 경남은행 유니시티지점 직원 2명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달 23일 낮 12시 27분께 "대환대출을 하기 위해 2천만원을 현금으로 출금하려 한다"는 40대 고객의 말에 범죄 가능성을 직감했다.

이들은 전화금융사기일 가능성이 높다며 출금하지 못하게 고객을 설득하고 경찰에 신고해 피해를 막았다.

정창영 서장은 "적극적인 대응으로 주민의 재산을 보호한 직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앞으로도 보이스피싱이 의심되면 적극적으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contact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