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 양산 사저 앞 집회 금지 취소 소송 제기

송고시간2022-06-22 11:52

beta

코로나19 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이하 코백회)는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 '집회·시위 금지 통고 처분 취소 소송'을 울산지법에 제기했다고 22일 밝혔다.

코백회는 "양산경찰서로부터 집회 금지 통보를 받은 후 이의 신청을 했으나 기각돼 법원에 소장을 내게 됐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규정 준수하며 집회했는데, 싸잡아 매도당해"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망자 유가족 기자회견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망자 유가족 기자회견

[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코로나19 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이하 코백회)는 문재인 전 대통령 양산 사저 앞 '집회·시위 금지 통고 처분 취소 소송'을 울산지법에 제기했다고 22일 밝혔다.

코백회는 "양산경찰서로부터 집회 금지 통보를 받은 후 이의 신청을 했으나 기각돼 법원에 소장을 내게 됐다"고 설명했다.

코백회는 "지난달 총 5일 동안 양산 평산마을에서 집회하면서 단 한 번도 방송 차량용 스피커를 틀지 않았고, 집회 소음 기준을 지켰다"고 주장했다.

이어 "보수단체들이 밤낮없이 차량 확성기를 틀어 놓고 집회하는 상황에 백신 피해자 가족들까지 싸잡아 매도당하는 실정이다"고 덧붙였다.

앞서 코백회는 지난 1일 양산 사저 맞은편, 평산마을 회관 입구 등에 집회 신고를 냈으나, 금지 통보를 받았다.

cant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