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DNA'부터 '옛 투 컴'까지…빌보드와 함께 기록 써 온 BTS

송고시간2022-06-22 07:13

beta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최근 발표한 신곡을 미국 빌보드의 메인 싱글차트 '핫 100'에 동시에 올리면서 이들이 그동안 써온 기록에도 관심이 쏠린다.

지난 20일(현지시간) 빌보드가 공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프루프'(Proof)의 타이틀곡 '옛 투 컴'(Yet To Come)은 '핫 100' 13위에 올랐다.

2013년 6월 데뷔한 방탄소년단은 데뷔 5년 차였던 2017년부터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활동 1막' 마무리 곡도 '핫 100' 13위…'핫 100'서 6곡 1위 대기록

'버터', 지난해 10주간 왕좌 지켜…멤버들 솔로곡도 차트서 선전

그룹 방탄소년단(BTS)
그룹 방탄소년단(BTS)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최근 발표한 신곡을 미국 빌보드의 메인 싱글차트 '핫 100'에 동시에 올리면서 이들이 그동안 써온 기록에도 관심이 쏠린다.

지난 20일(현지시간) 빌보드가 공개한 최신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프루프'(Proof)의 타이틀곡 '옛 투 컴'(Yet To Come)은 '핫 100' 13위에 올랐다.

또 다른 신곡 '달려라 방탄'(Run BTS)도 이 차트 73위로 진입했다.

BTS 이름으로 된 노래를 기준으로 하면 총 25곡을 '핫 100' 진입시킨 것이다.

2013년 6월 데뷔한 방탄소년단은 데뷔 5년 차였던 2017년부터 빌보드 싱글 차트에서 두각을 드러냈다.

그해 9월 발매된 미니 5집 '러브 유어셀프 승-허'(LOVE YOURSELF 承-Her)의 타이틀곡 'DNA'는 전 세계 '아미'(방탄소년단의 팬)들의 응원 속에 서서히 입소문을 타며 '핫 100' 85위에 올랐다.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매기는 차트의 '벽'을 처음 넘어선 것이다.

이 노래는 가사 대부분이 한국어로 돼 있었는데, 한국어 노래가 '핫 100'에 오른 것은 싸이의 '강남스타일'(2012년)에 이어 두 번째라 더 의미가 컸다. 'DNA'는 일주일 만에 K팝 그룹 기록으로는 가장 높은 순위인 67위까지 올랐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그룹 방탄소년단(BTS)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빌보드의 '빗장'을 푼 뒤에는 말 그대로 승승장구였다.

BTS는 2018년 '페이크 러브'(Fake Love)가 10위에 오르며 처음으로 10위권 성적을 거둔 뒤 '작은 것들을 위한 시'(8위), '온'(ON·4위) 등으로 주류 팝 시장에서 계단식 성장을 보여줬다.

2020년에는 '다이너마이트'(Dynamite)로 K팝 가수 누구도 가보지 못했던 고지에 도달했다. 펑키한 디스코 장르의 '다이너마이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 전 세계인에게 희망찬 위로를 전하며 '핫 100' 차트에서 3주간 왕좌를 지켰다.

방탄소년단은 이를 시작으로 피처링 참여곡 '새비지 러브'(Savege Love) 리믹스, '라이프 고스 온'(Life Goes On), '버터'(Butter),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 등을 줄줄이 '핫 100' 정상에 올렸다. 세계적인 밴드 콜드플레이와 협업한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까지 총 6곡으로, 이 곡들이 '핫 100' 1위를 차지한 기간을 모두 합치면 17주에 달한다.

방탄소년단의 역사는 매 순간 새로 쓰인다는 말이 나온 이유였다.

특히 '버터'는 '핫 100'에서 통산 10주간 1위를 차지하는 대기록을 세워 월드 스타로서의 위상을 굳건히 했다.

평소 작사·작곡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며 음악적 역량을 뽐내 온 멤버들의 개인별 성적도 돋보였다.

제이홉은 2019년 '치킨 누들 수프'(Chicken Noodle Soup)로 '핫 100' 81위에 올랐고, 뷔와 정국은 오리지널사운드트랙(OST) 곡인 '크리스마스 트리'(Christmas Tree), '스테이 얼라이브'(Stay Alive)로 각각 79위와 95위를 기록했다.

[그래픽] BTS 여섯번째 빌보드 정상 석권
[그래픽] BTS 여섯번째 빌보드 정상 석권

(서울=연합뉴스) 김민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지난 10일 발표한 새 앨범 '프루프'(Proof)가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1위를 차지했다.
minfo@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팬들 사이에서 '민 PD'로 불리는 슈가는 2020년 '대취타'(76위)로 '핫 100'에 처음 입성했다. 이후 피처링에 참여한 고(故) 주스월드(Juice WRLD)의 곡 '걸 오브 마이 드림스'(Girl Of Dreams)로 차트 29위에 올랐고, 싸이와 협업한 '댓댓'(That That·80위)으로 또 한 번 성적을 냈다.

방탄소년단은 곡의 인기와 더불어 메인 앨범 차트에서도 두각을 드러냈다.

이들은 2015년 '화양연화 파트.2'(171위)로 '빌보드 200'에 입성한 뒤 '화양연화 영 포에버', '윙스'(WINGS), '유 네버 워크 얼론'(YOU NEVER WALK ALONE) 등 3개 앨범을 모두 이 차트에 올렸다.

2017년에는 '러브 유어셀프 승 허'(7위)가 10위권에 들며 K팝 앨범으로는 최고 기록을 세웠다.

이듬해 BTS는 한국 대중음악 역사상 처음으로 '빌보드 200' 정상에 등극했다.

이들은 2018년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를 시작으로 지난 10일 발매한 '프루프'(Proof)까지 무려 6장의 앨범을 잇달아 차트 정상에 올리며 흥행 공식을 이어나갔다.

각 멤버들의 믹스테이프(비정규 음반)도 앨범 차트에서 돋보였다.

2018년 제이홉의 '호프 월드'(Hope World)가 '빌보드 200'에서 38위를 기록한 데 이어 RM의 '모노'(mono.·26위), 슈가의 'D-2'(11위) 등이 각각 차트에 진입했는데, 세 앨범 모두 당시 한국 가수 최고 순위였다.

방탄소년단은 당분간 팀 차원의 음악 활동을 멈추고 솔로 활동으로 '활동 2막'을 열 예정이다.

솔로 활동 첫 주자는 제이홉이다. 그는 다음 달 31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에서 열리는 유명 음악 축제 '롤라팔루자'에 헤드라이너(간판 출연자)로 나선다.

BTS, 신곡 '옛 투 컴' 뮤비 티저 공개
BTS, 신곡 '옛 투 컴' 뮤비 티저 공개

(서울=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오는 10일 발표하는 새 앨범 '프루프'(Proof)의 타이틀곡 '옛 투 컴'(Yet To Come)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8일 공개했다. 사진은 BTS '옛 투 컴' 뮤비 티저 이미지. 2022.6.8 [빅히트뮤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