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항공, 인천공항 화물노선 취항…국적 저비용항공사 최초

송고시간2022-06-20 17:55

beta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일 제주항공이 국적 저비용항공사(LCC)로는 최초로 인천공항에 화물노선을 취항했다고 밝혔다.

공사에 따르면 저비용항공사는 주로 벨리카고(Belly Cargo·여객기에 승객용 짐을 싣고 남은 여유 공간에 화물을 적재하는 것)를 통해 화물을 운송해 물동량이 많지 않고 화물 적재량 증대도 제한적이다.

제주항공의 이번 화물기 도입으로 연간 약 1만 7천여t의 물동량이 신규로 창출되며 인천공항 화물 네트워크도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항공 화물기 1호기 인천공항 신규 취항 행사
제주항공 화물기 1호기 인천공항 신규 취항 행사

(서울=연합뉴스) 20일 인천국제공항 계류장에서 열린 '제주항공 화물기 1호기 인천공항 신규 취항' 행사에서 이상용 인천공항공사 물류처장(오른쪽 네 번째)이 김이배 제주항공 대표이사(오른쪽 다섯 번째) 및 관계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2022.6.20 [인천국제공항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일 제주항공이 국적 저비용항공사(LCC)로는 최초로 인천공항에 화물노선을 취항했다고 밝혔다.

제주항공은 앞으로 중국(옌타이) 주 6회, 베트남(하노이) 주 6회, 일본(나리타)에 주 3회 화물 노선을 운영한다.

공사에 따르면 저비용항공사는 주로 벨리카고(Belly Cargo·여객기에 승객용 짐을 싣고 남은 여유 공간에 화물을 적재하는 것)를 통해 화물을 운송해 물동량이 많지 않고 화물 적재량 증대도 제한적이다.

그러나 제주항공의 이번 화물기 도입으로 연간 약 1만 7천여t의 물동량이 신규로 창출되며 인천공항 화물 네트워크도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경욱 공사 사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항공사와의 협력과 지원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인천공항 물류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