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상] 누리호, 우주로 날아오르기 위해 발사대에 섰다

송고시간2022-06-20 16:12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OUsV9235yuE

(서울=연합뉴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가 20일 다시 발사대 위에 섰습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은 이날 "오전 11시 10분께 발사대 기립 및 고정작업이 완료됐다"고 밝혔는데요.

누리호는 오전 7시 20분께 무인특수이동차량(트랜스포터, transporter)에 실려 수평 상태를 유지하며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 내 발사체종합조립동에서 출발했습니다.

조립동에서 발사대까지 1.8㎞ 거리를 이동하는데 시속 1.5㎞로 천천히 이동해 오전 8시 44분께 나로우주센터 내 발사대에 도착했습니다.

이어 기립 장치인 이렉터(erector)의 도움을 받아 발사패드에 수직으로 세워진 뒤, 발사대에 고정됐는데요.

오후 누리호의 에비오닉스(항공·우주비행체용 전자장비)와 레인지시스템(추적 장비), 자세제어계 등에 대한 최종 점검 작업이 이뤄집니다.

또 발사체에 추진제(연료와 산화제) 등을 충전하는 엄빌리칼(umbilical) 설비가 누리호에 연결되는데요.

과기정통부는 발사 예정일 21일 오전 누리호 발사관리위원회를 개최해 누리호에 추진제를 충전할지 여부를 결정합니다.

오후에 다시 발사관리위원회를 열어 기술적 준비상황, 기상 상황, 우주물체와의 충돌 가능성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누리호의 발사 시각을 최종 결정할 예정인데요.

자세한 내용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문관현·손수지>

<영상: 연합뉴스TV·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영상] 누리호, 우주로 날아오르기 위해 발사대에 섰다 - 2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