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서영, 개인혼영 200m서 '3회 연속 세계 6위'(종합)

송고시간2022-06-20 09:03

beta

'여자 수영 간판' 김서영(28·경북도청)이 롱코스(50m)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개인혼영 200m에서 3회 연속 6위를 차지했다.

김서영은 20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두나 아레나에서 열린 2022 FINA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2분11초30에 터치패드를 찍고 8명 중 6위에 올랐다.

김서영은 이번 대회에서도 결승에 올라 한국 수영 선수로는 최초로 3회 연속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종목 결승 진출이라는 새 역사를 다시 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기록 확인하는 김서영
기록 확인하는 김서영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여자 수영 간판' 김서영(28·경북도청)이 롱코스(50m)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 개인혼영 200m에서 3회 연속 6위를 차지했다.

김서영은 20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두나 아레나에서 열린 2022 FINA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에서 2분11초30에 터치패드를 찍고 8명 중 6위에 올랐다.

개인혼영 200m는 한 선수가 접영-배영-평영-자유형 순으로 50m씩 헤엄쳐 기록을 다투는 종목이다.

여자 개인혼영 200m는 2018년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에서 2분08초34의 한국 신기록으로 금메달을 딴 김서영의 주 종목이다.

세계선수권대회에서는 김서영이 2017년 부다페스트 대회와 2019년 우리나라 광주 대회에서 2회 연속 결승에 진출해 각각 6위를 차지했던 종목이기도 하다.

롱코스 세계선수권대회 개인혼영에서 결승 출발대에 선 한국 선수는 김서영이 유일하다.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 2번 레인에서 출발을 준비하는 김서영.
여자 개인혼영 200m 결승 2번 레인에서 출발을 준비하는 김서영.

[올댓스포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김서영은 이번 대회에서도 결승에 올라 한국 수영 선수로는 최초로 3회 연속 세계선수권대회 개인종목 결승 진출이라는 새 역사를 다시 썼다.

그러고는 '3회 연속 세계 6위'라는 진기록까지 더했다.

김서영은 이번 대회 예선에서는 2분11초29의 기록으로 전체 9위, 준결승에서는 2분10초47로 16명 중 5위를 차지하고 결승에 안착했다.

김서영은 결승에서 첫 50m 접영 구간을 27초74의 기록으로 3위로 통과했다.

이어 배영 구간에서 33초03의 구간 기록으로 5위로 밀려났고, 평영 구간에서 38초47로 순위를 유지했다. 마지막 자유형 50m 구간에서는 32초06을 기록하며 결국 6위로 마무리했다.

수영 국가대표팀 김서영
수영 국가대표팀 김서영

(서울=연합뉴스) 16일(현지시간) 2022 국제수영연맹(FINA) 세계선수권대회가 열리는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수영 국가대표팀 김서영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2022.6.17 [올댓스포츠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경기를 마친 김서영은 매니지먼트를 맡은 올댓스포츠를 통해 "내가 그동안 엄청난 부담감에서 경기에 임했다는 걸 최근 깨달았다"면서 "이번 대회에서는 성적에 대한 부담감을 조금 내려놓은 상태에서 경기에 임하면서 나 자신에게 집중하고자 했고, 대회를 준비하며 연습할 때와 경기할 때 즐겁게 임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작년부터 기록이 좋지 않아 상심했었는데 이번 대회를 통해 다시 자신감을 얻은 것 같다"라도 덧붙였다.

한편, 금메달은 알렉스 월시(미국·2분07초13)에게 돌아갔다.

케일리 매쿈(호주·2분08초57)이 은메달, 리아 헤이스(미국·2분08초91)가 세계주니어신기록으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