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보균 문체부장관, '반클라이번 콩쿠르' 우승 임윤찬에 축전

송고시간2022-06-19 11:05

beta

박 장관은 "임윤찬 님의 재능은 익히 알려졌지만 이번 우승으로 뛰어난 기량과 무한한 예술성을 전 세계에 입증했다"며 "대한민국의 품격과 매력을 전 세계에 전하는 젊은 음악가들의 도전에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올해 만 18세인 임윤찬은 2019년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에서 최연소 우승을 차지하며 국내외 음악계에서 주목받았다.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는 미국 포트워스에서 4년마다 열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피아노 경연대회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박보균 장관, 문화예술지원 공공기관 간담회 참석
박보균 장관, 문화예술지원 공공기관 간담회 참석

(서울=연합뉴스)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31일 서울 종로구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이음센터에서 열린 문화예술지원 공공기관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5.31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19일 미국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역대 최연소로 우승한 피아노 연주자 임윤찬에게 축전을 보내 축하했다

박 장관은 "임윤찬 님의 재능은 익히 알려졌지만 이번 우승으로 뛰어난 기량과 무한한 예술성을 전 세계에 입증했다"며 "대한민국의 품격과 매력을 전 세계에 전하는 젊은 음악가들의 도전에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시대와 세대, 국경을 넘어 전 세계인의 사랑을 받는 음악가로 성장하시기를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박보균 장관, '밴 클라이번 피아노콩쿠르' 우승 임윤찬에 축전
박보균 장관, '밴 클라이번 피아노콩쿠르' 우승 임윤찬에 축전

(서울=연합뉴스) 박보균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19일 '밴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에서 우승한 피아니스트 임윤찬에게 보낸 축전.
박 장관은 "이번 우승으로 뛰어난 기량과 무한한 예술성을 전 세계에 입증했다. 대한민국의 품격과 매력을 전 세계에 전하고 있는 젊은 음악가들의 도전에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2022.6.19 [문화체육관광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올해 만 18세인 임윤찬은 2019년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에서 최연소 우승을 차지하며 국내외 음악계에서 주목받았다. 지난해에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에 영재로 입학했다.

반 클라이번 국제 피아노 콩쿠르는 미국 포트워스에서 4년마다 열리는 세계 최고 수준의 피아노 경연대회이다.

라두 루푸, 알렉세이 술타노프, 올가 케른, 손열음 등 국내외 유명 피아노 연주자들이 이 대회를 거쳤다. 직전 대회인 2017년에는 선우예권이 한국인 최초로 우승했다.

mimi@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PcLCEWXnUk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