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北 풍계리 핵실험장 4번 갱도서도 활동"…유실도로 복구인듯(종합)

송고시간2022-06-16 11:29

CSIS "새 건설활동 포착…7차 핵실험 예상 3번갱도는 정비완료"

'연쇄 핵실험 준비' 판단은 이르지만 '4번 갱도' 복구위한 사전 작업일 수도

풍계리 핵실험장 4번 갱도
풍계리 핵실험장 4번 갱도

[사진공동취재단]

(워싱턴·서울=연합뉴스) 강병철 특파원 하채림 기자 = 북한이 추가 핵실험을 할 경우 사용할 것으로 전망되는 풍계리 핵실험장의 3번 갱도 정비를 완료했으며 4번 갱도에서도 '새 건설 활동'이 관측된다고 미국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가 15일(현지시간) 밝혔다.

CSIS의 북한 전문 사이트 '분단을 넘어'(Beyond Parallel)는 전날 촬영된 위성 사진을 토대로 이같이 분석한 보고서를 게재했다.

그러나 새 동향이 포착된 지점은 지난해 큰비로 도로가 유실된 곳이어서, 우리 군은 도로 복구를 위한 활동으로 판단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CSIS 보고서에 따르면 풍계리 4번 갱도 입구 근처에서 벽체 공사 및 공사 자재가 새로 관측됐다.

이는 미래에 있을 추가 핵실험을 위해 2018년 '불능화'했던 이 갱도를 다시 활성화하기 위한 노력으로 CSIS는 분석했다.

4번 갱도는 7차 핵실험 장소로 예상되는 3번 갱도 인근에 있다.

복구가 완료된 3번 갱도에 이어 4번 갱도에서도 새로운 건설 활동이 포착됐다는 점에서 북한이 연쇄 핵실험을 계획한 것 아니냐는 관측도 대두된다.

김준락 합동참모본부 공보실장은 이날 언론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한미 정보당국은 긴밀한 공조하에 관련 시설과 활동에 대해서 면밀히 추적 감시하고 있으며, 확고한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면서 구체적인 답변을 삼갔다.

'관련 시설과 활동'을 추적 감시하고 있다는 답변은 군 당국이 새로운 활동을 포착했다는 점을 시사한다. 이전까지 합참은 풍계리 동향에 대해 '관련 시설을 추적 감시하고 있다'고만 답했었다.

다만 군은 '새로운 활동'이 핵실험 준비에 직접적으로 연관됐다기보다는 지난해 큰비로 유실됐던 갱도 주변 도로를 복구하는 동향으로 보는 것으로 전해졌다.

당장은 핵실험 준비로 연결하기는 힘들지만, 추후 4번 갱도를 본격적으로 복구하기 위한 사전작업의 성격일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어 보인다.

CSIS는 보고서에서 약 4개월 전부터 시작된 3번 갱도의 정비작업은 완전히 종료됐다고 밝혔다. 박진 외교부 장관도 지난 13일 한미 외교장관 공동기자회견에서 "북한의 핵실험 준비는 끝났고 결단만 남았다"고 말했다.

풍계리 핵실험장 3번 갱도 위성사진
풍계리 핵실험장 3번 갱도 위성사진

[CSIS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앞서 북한은 북미·남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2018년 핵실험·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모라토리엄을 선언하고 핵실험장의 갱도도 폭파했다.

다만 당시에도 갱도 입구만 폭파해서 막은 것으로 관측됐으며 내부까지 파괴됐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풍계리 핵실험장에는 모두 4개의 갱도가 있으며 3~4번 갱도에서는 핵실험이 진행된 바가 없다.

1번 갱도에서는 2006년 1차 핵실험이, 2번 갱도에서는 2∼6차 핵실험이 각각 진행됐다.

[그래픽]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상황
[그래픽]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상황

(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bjbin@yna.co.kr
페이스북 tuney.kr/LeYN1 트위터 @yonhap_graphics

북한이 2018년 외신에 공개한 풍계리 핵실험장 갱도 지도
북한이 2018년 외신에 공개한 풍계리 핵실험장 갱도 지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