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휘발윳값 1L에 2천64원 돌파…10년2개월 만에 역대 최고가 경신(종합)

송고시간2022-06-11 16:36

경유 가격도 날마다 최고가 갱신하며 2천60원선 넘어서

고공행진 이어가는 휘발유·경유 가격
고공행진 이어가는 휘발유·경유 가격

(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사태 등의 여파로 국내 주유소의 휘발유 평균 판매 가격이 L(리터)당 각각 2천50원을 넘어섰고, 경유 가격은 2천50원에 육박하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경유 가격은 한 달 가까이 날마다 최고가 기록을 새로 쓰고 있으며 휘발유 가격도 조만간 역대 최고가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사진은 10일 오후 서울 시내 한 주유소. 2022.6.10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국내 주유소에서 판매하는 휘발유 평균 가격이 10년여 만에 역대 최고 가격을 기록했다.

11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사이트 오피넷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30분 기준 전국 휘발유 판매 가격은 전날보다 7.80원 오른 L(리터)당 2천64.59원을 기록했다.

휘발유 가격이 기존 최고가(2012년 4월 18일 2천62.55원)를 넘어선 것은 10년 2개월 만이다.

앞서 국내 휘발유 가격은 올해 3월 15일 2천원을 넘어서면서 약 9년 5개월 만에 2천원대에 진입했다.

이후 4월 들어 2천원 아래로 잠시 내려갔다가 국제 유가 상승에 따라 지난달 26일(2천1.53원) 다시 2천원을 넘었다. 이어 이날 10년 2개월 만에 역대 최고가 기록을 갈아치운 것이다.

같은 시각 전국 경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날보다 9.16원 오른 L당 2천63.53원을 나타냈다.

국내 경유 가격은 이미 지난달 12일 1천953.29원을 기록하며 기존 최고가(2008년 7월 16일 1천947.74원)를 경신했다. 이어 지난달 24일 2천.93원으로 사상 처음 2천원 선을 넘은 데 이어 매일 최고가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휘발유와 경유 가격은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촉발된 석유제품 수급난의 영향으로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러시아산 석유제품에 대한 세계 각국의 제재가 이어지면서 수급의 불확실성은 더 커진 상황이다.

또 원유 재고는 줄어드는 상황에서 중국의 도시 봉쇄 조치 완화와 미국의 드라이빙 시즌(6∼8월) 도래로 수요가 늘고 있어 당분간 유가 고공행진이 이어질 전망이다.

석유협회 관계자는 "이번 주 국제 휘발유 가격은 주요 투자은행의 유가 전망 상향 조정, 중국 상하이 봉쇄조치 완화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