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총리 "자율주행로봇 '보도 통행' 허용 신속하게 추진"

송고시간2022-06-08 17:05

beta

한덕수 국무총리는 8일 "법령 개정을 통해 자율주행 로봇의 보도 통행 허용 등 규제 개선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강서구에 있는 자율주행 로봇 전문기업 로보티즈를 방문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자율주행 로봇 안전성 확인 실험 결과를 바탕으로 규제샌드박스 승인 부가 조건 완화를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로봇 등 첨단산업 세계전쟁에서 승리위해 모든 역량 집중"

로봇 전문기업 방문…"규제현장 목소리 중요, 현장방문 계속"

로보티즈 자율주행 로봇 시연 보는 한덕수 총리
로보티즈 자율주행 로봇 시연 보는 한덕수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8일 규제샌드박스 승인기업인 ㈜로보티즈를 방문, 연구실에서 자율주행 로봇 시연을 보고 있다. 2022.6.8 kimsdoo@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는 8일 "법령 개정을 통해 자율주행 로봇의 보도 통행 허용 등 규제 개선을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 총리는 이날 오후 서울 강서구에 있는 자율주행 로봇 전문기업 로보티즈를 방문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어 "자율주행 로봇 안전성 확인 실험 결과를 바탕으로 규제샌드박스 승인 부가 조건 완화를 신속하게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로보티즈는 2019년 12월 산업융합 규제샌드박스를 통해 자율주행 로봇 서비스의 실증 특례를 승인받고 실증을 진행하고 있다. 실증 기간은 2020년 3월부터 2024년 2월까지다.

규제샌드박스는 새로운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해 일정 조건에서 기존 규제를 면제해주고 안정성 등을 시험하고 검증하는 제도다.

국무조정실은 자율주행 로봇 규제샌드박스 실증 과정에서 현장 요원 1명이 자율주행 로봇과 동행해야 하는 부가 조건을 완화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김병수 대표와 대화하는 한덕수 총리
김병수 대표와 대화하는 한덕수 총리

(서울=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한덕수 국무총리가 8일 규제샌드박스 승인기업인 ㈜로보티즈를 방문해 김병수 대표와 대화하고 있다. 2022.6.8 kimsdoo@yna.co.kr

경찰청 소관 도로교통법, 산업통상자원부가 맡는 지능형로봇법도 개정을 검토하고 있다.

현재 자율주행로봇은 법상 '차'로 분류돼 보도나 횡단보도 통행이 원칙적으로 금지돼있다.

한 총리는 이날 김병수 로보티즈 대표 등에게서 자율주행 로봇 기술의 발전 상황과 실증 현황에 대해 설명과 현장 의견을 들었다.

한 총리는 이 자리에서 윤석열 대통령의 전날 국무회의 발언도 전했다.

한 총리는 "국무회의에서 대통령께서 중요한 정부의 산업정책 방향을 발표하셨다"며 "정부가 반도체, 인공지능(AI), 소프트웨어(SW), 로봇 등 첨단산업의 세계 전쟁에서 승리하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특히 (정책 방향은) 첨단산업 분야 인력양성에 전력을 다하겠다는 것이었다"라고 밝혔다.

그는 "규제 현장에서 기업들의 목소리를 직접 듣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며 "현장 방문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hy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