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인 동백호수공원서 슬리퍼 신고 즐기는 콘서트 '슬세콘'

송고시간2022-06-08 11:08

beta

화물차를 개조해 만든 이동식 공연 무대 아트트럭의 기획 공연 '슬세콘 : 다시 만난 나의 일상'이 11일 오후 7시 경기 용인시 동백호수공원에서 개최된다.

'슬세콘'은 슬리퍼를 신고 다닐 수 있는 거리라는 부동산 업계 용어 '슬세권'과 '콘서트'를 합친 말로, 편안한 복장으로 즐길 수 있는 공연이라는 의미이다.

콘서트에서는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와 '용인시립합창단'이 각기 다른 매력을 담아 클래식의 향연을 선보이고, '클라운쏭'이 마임 퍼포먼스를 통해 시민과 소통할 예정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용인=연합뉴스) 최해민 기자 = 화물차를 개조해 만든 이동식 공연 무대 아트트럭의 기획 공연 '슬세콘 : 다시 만난 나의 일상'이 11일 오후 7시 경기 용인시 동백호수공원에서 개최된다.

아트트럭 콘서트 '슬세콘'
아트트럭 콘서트 '슬세콘'

[용인문화재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슬세콘'은 슬리퍼를 신고 다닐 수 있는 거리라는 부동산 업계 용어 '슬세권'과 '콘서트'를 합친 말로, 편안한 복장으로 즐길 수 있는 공연이라는 의미이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방역 완화에 따른 일상 회복을 기념하기 위해 '시민에게는 예술을, 예술인에게는 무대를'이란 주제로 마련됐다.

콘서트에서는 '웨스턴심포니오케스트라'와 '용인시립합창단'이 각기 다른 매력을 담아 클래식의 향연을 선보이고, '클라운쏭'이 마임 퍼포먼스를 통해 시민과 소통할 예정이다.

공연은 당일 오후 6시 30분부터 입장해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