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간] 참을 수 없이 불안할 때, 에리히 프롬

송고시간2022-06-08 10:19

beta

인생을 살다 보면 불현듯 극심한 불안과 고독에 휩싸일 때가 있다.

서울대 철학과 교수인 저자는 인간이 느끼는 불안과 고독의 이유, 나아가 진정한 자유와 행복의 의미를 사유한 에리히 프롬의 심원한 사상과 함께 그것을 자신의 삶에 적용하려 노력한 인간 에리히 프롬을 조명한다.

20세기 철학자 중 가장 큰 대중적 사랑을 받았던 에리히 프롬은 '자유로부터의 도피' 등 저작들로 자살, 우울증, 알코올 중독, 고독감, 무력감 등 인간이 겪는 갖가지 병리 현상의 근본 원인을 진단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트라우마는 어떻게 삶을 파고드는가·마법의 비행

[신간] 참을 수 없이 불안할 때, 에리히 프롬 - 1

(서울=연합뉴스) 임형두 기자 = ▲ 참을 수 없이 불안할 때, 에리히 프롬 = 박찬국 지음.

인생을 살다 보면 불현듯 극심한 불안과 고독에 휩싸일 때가 있다. '무엇을 위해 어떻게 살 것인가' 하는 인생에 대한 불안과 맞물려 세상에 홀로 남겨진 듯한 고독감을 느끼곤 한다. 우리는 왜 이렇게 이유를 알 수 없는 부정적 감정들에 사로잡히는 걸까?

서울대 철학과 교수인 저자는 인간이 느끼는 불안과 고독의 이유, 나아가 진정한 자유와 행복의 의미를 사유한 에리히 프롬의 심원한 사상과 함께 그것을 자신의 삶에 적용하려 노력한 인간 에리히 프롬을 조명한다.

20세기 철학자 중 가장 큰 대중적 사랑을 받았던 에리히 프롬은 '자유로부터의 도피' 등 저작들로 자살, 우울증, 알코올 중독, 고독감, 무력감 등 인간이 겪는 갖가지 병리 현상의 근본 원인을 진단하고 이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했다.

이 책에서 저자는 르네상스 시대에서 자본주의 시대까지, 다양한 형태의 자유로부터의 도피가 일어난 역사적 장면들과 함께 인간의 심리에 대한 에리히 프롬의 통찰을 확인케 한다. 그러면서 "프롬이 하고 싶었던 말은 우리가 불안과 고독감을 극복하고 진정한 자유와 자아를 발견할 수 있는 길이 '사랑'에 있음을 알게 하는 것이었다"고 들려준다.

21세기북스. 268쪽. 1만6천원.

[신간] 참을 수 없이 불안할 때, 에리히 프롬 - 2

▲ 트라우마는 어떻게 삶을 파고드는가 = 폴 콘티 지음. 정지호 옮김.

트라우마는 '보이지 않지만 실제로 뇌의 생리와 심리에 변화를 일으키는 감정적 또는 신체적 고통'을 말한다. 트라우마는 사건의 성격이나 정도에 상관없이 수치심과 자책감을 남기며, 우리도 모르는 사이에 삶을 파고들어 잘못된 결정을 하게 만들거나 인생의 경로를 틀어버린다.

이 책은 살면서 겪는 수많은 문제와 불안, 우울, 무기력, 좌절감, 자책감, 수치심 등 부정적 감정의 근본 원인인 트라우마의 위험성에 경종을 울린다. 미국 하버드의과대학 교수 출신 정신과 의사인 저자는 트라우마를 바이러스, 기생충, 오염 물질에 빗대어 트라우마가 가진 전염성과 위험성을 강조한다.

또한 자신의 트라우마 경험과 여러 환자의 사례, 최신 신경생물학 정보를 연결해 트라우마가 유발하는 정신적·신체적 피해를 소개하고 그 예방과 회복, 치유법을 제안한다. 책은 '트라우마와 그 파괴력', '트라우마의 사회학', '우리 뇌 사용설명서', '트라우마 함께 물리치기' 등 4부로 구성돼 있다.

푸른숲. 340쪽. 1만9천원.

[신간] 참을 수 없이 불안할 때, 에리히 프롬 - 3

▲ 마법의 비행 = 리처드 도킨스 지음. 야나 렌초바 그림. 이한음 옮김.

고전 '이기적 유전자'로 유명한 저자가 내놓은 최신작으로, 동물의 비행 원리를 진화 과정과 과학적 증거를 통해 설명해준다. 비행하는 대표적 생물인 조류부터 곤충, 몽골피에의 열기구와 라이트 형제의 최초 동력 비행기까지 비행과 관련된 대상을 두루 다룬다.

생물학적 관점에서 비행에는 장단점이 있다. 땅 위의 포식자를 피해 하늘로 달아나고, 높은 곳에서 내려다보며 먹잇감을 쉽게 발견하고, 산불이나 지진 등으로 서식지가 파괴될 때도 쉽게 피할 수 있지만, 비행을 위해 몸무게를 최대한 가볍게 유지해야 한다.

저자는 인간이 만든 비행기가 조류와 유사한 점도 설명한다. 조류든 인간의 비행기든 하늘을 나는 이상, 중력이나 유체 역학처럼 동일한 물리적 법칙에 영향을 받는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돼지에게 날개가 없는 이유를 유전자 생존과 자연 선택이라는 진화론적 관점에서 설명한다.

을유문화사. 336쪽. 2만원.

id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