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국∼노래자랑!' 원조 국민MC 송해 별세…향년 95세(종합2보)

송고시간2022-06-08 13:20

beta

현역 최고령 MC인 방송인 송해가 8일 별세했다.

경찰과 의료계에 따르면 송해(본명 송복희)는 이날 오전 서울 강남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

1988년 5월부터 KBS 1TV '전국노래자랑' MC를 맡아 약 35년간 프로그램을 진행해왔고, 지난 4월에는 95세 현역 MC로 '최고령 TV 음악 경연 프로그램 진행자'(Oldest TV music talent show host)로 기네스 세계기록에 등재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KBS '전국노래자랑' 35년 터줏대감…'최고령 진행자' 기네스 세계기록

한국전쟁 때 월남…가수로 시작해 방송계 진출

올 들어 입퇴원 반복…건강 부담에 최근 프로그램 하차 고민

송해
송해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이승연 강애란 기자 = 현역 최고령 MC인 방송인 송해가 8일 별세했다. 향년 95세.

경찰과 의료계에 따르면 송해(본명 송복희)는 이날 오전 서울 강남 자택에서 세상을 떠났다.

송해 측은 "식사를 하러 오실 시간이 지나서 인근에 사는 딸이 자택에 가보니 쓰러져 계셨다"고 전했다.

송해는 올해 들어 1월과 지난달 건강 이상으로 병원에 입원했으며, 지난 3월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확진되기도 했다.

최근에는 건강상 이유로 '전국노래자랑' 하차를 고민하기도 했지만, 제작진과 스튜디오 녹화로 방송에 계속 참여하는 방안 등을 논의해왔다.

황해도 재령군 출신인 송해는 한국전쟁 때 월남한 뒤 해주예술전문학교에서 성악을 공부한 경험을 살려 가수로 시작해 방송에 진출했다. 예명 송해는 실향민으로서 바닷길을 건넌 기억으로 '바다 해'자를 썼다고 한다.

1988년 5월부터 KBS 1TV '전국노래자랑' MC를 맡아 약 35년간 프로그램을 진행해왔고, 지난 4월에는 95세 현역 MC로 '최고령 TV 음악 경연 프로그램 진행자'(Oldest TV music talent show host)로 기네스 세계기록에 등재됐다.

국민MC 송해 별세…향년 95세
국민MC 송해 별세…향년 95세

(서울=연합뉴스) KBS의 장수 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 현역 최고령 진행자 송해의 빈소가 8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10일이다. 2022.6.8 [사진공동취재단] scape@yna.co.kr

코로나19로 2020년 3월 '전국노래자랑' 현장 녹화가 중단된 뒤에도 스튜디오 촬영으로 스페셜 방송을 진행하며 시청자들을 계속 만나왔다.

지난 5일 2년여 만에 전라남도 영광군 법성포에서 재개한 현장 녹화에는 장시간 이동이 부담스러워 참석하지 못했다. 제작진은 다음 녹화는 송해의 체력 상태를 봐가면서 진행할 예정이었다.

송해는 '전국노래자랑' 진행을 맡기에 앞서 가수이자 희극인으로서 활약해왔다.

1955년 유랑극단 '창공악극단'에서 가수 활동을 시작했고, MBC '웃으면 복이와요'에서 여성 코미디언 1인자 이순주와 콤비로 활약하며 이름을 알렸다. 코미디언 배삼룡, 구봉서 등과도 한 무대에 섰다. 또 특유의 구수한 입담으로 TBC(동양방송) 라디오 방송 '가로수를 누비며'를 17년간 진행했다.

다른 예능 프로그램과 각종 광고에 출연하고, 드라마에 카메오로 등장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했다. 지난해 11월에는 MC, 가수, 희극인으로서 전 국민들의 희로애락을 함께 해 온 송해 인생을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 '송해 1927'이 개봉했다.

95세 송해, '최고령 진행자'로 기네스 세계기록 등재
95세 송해, '최고령 진행자'로 기네스 세계기록 등재

(서울=연합뉴스) 95세 현역 MC인 송해가 TV 음악 프로그램 최고령 진행자로 기네스 세계기록에 등재됐다.사진은 인증서 들고 기념 촬영하는 송해. 2022.5.23 [KB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2011년에는 전국을 돌며 단독 콘서트를 열며 노익장을 과시하기도 했으며 12장의 앨범을 냈을 정도로 출중한 노래 실력을 자랑했다.

올해 1월 설연휴 송해의 인생사를 담은 트로트 뮤지컬로 선보인 KBS '여러분 고맙습니다. 송해'에서는 '내 인생 딩동댕' 등을 부르며 시청자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송해는 부인 고향인 대구 달성군에 부부가 함께 묻히고 싶다는 바람을 생전에 밝혔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뜻을 기려 달성군은 송해공원을 조성했으며 지난해 12월 '송해 기념관'을 개관했다.

유족으로는 두 딸이 있다. 부인 석옥이 씨는 2018년 먼저 세상을 떠났고, 아들은 1994년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다.

장례는 대한민국방송코미디언협회장으로 치러진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2·3호실에 마련되며, 이날 저녁부터 조문을 받는다. 발인은 10일이다.

aera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cAykyftpG08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