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성동 "민주, 위기 올 때마다 극단주의자에 의지해 선거 패배"

송고시간2022-06-04 09:30

beta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4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지난 5년 민주당은 위기가 올 때마다 극단주의자들에 의지했고 득세한 극단주의자들이 다시 위기를 불러오는 악순환을 반복했다"고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작금의 민주당 위기는 선거 패배 때문이 아니다. 선거 패배는 위기의 결과이지 결코 원인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적었다.

권 원내대표는 헌법재판소가 자당 김기현 의원의 '30일 국회 출석정지' 징계에 대한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한 것에 대해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역시 '처럼회'와 같은 극단주의자들이 주도했고 민주당 의원들은 눈치를 보다가 김 의원에 대한 탈법적 징계안에 찬성표를 던졌다"고 지적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발언하는 권성동 원내대표
발언하는 권성동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가 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6.2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민의힘 권성동 원내대표는 4일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지난 5년 민주당은 위기가 올 때마다 극단주의자들에 의지했고 득세한 극단주의자들이 다시 위기를 불러오는 악순환을 반복했다"고 밝혔다.

권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자신의 소셜미디어(SNS)에 "작금의 민주당 위기는 선거 패배 때문이 아니다. 선거 패배는 위기의 결과이지 결코 원인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적었다.

그는 "위기와 극단주의 악순환이 쌓이고 쌓인 결과가 최근 세 번의 선거에서 직면한 국민의 심판"이라고 지적했다.

권 원내대표는 헌법재판소가 자당 김기현 의원의 '30일 국회 출석정지' 징계에 대한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인용한 것에 대해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역시 '처럼회'와 같은 극단주의자들이 주도했고 민주당 의원들은 눈치를 보다가 김 의원에 대한 탈법적 징계안에 찬성표를 던졌다"고 지적했다.

그는 "민주당은 오늘 헌재의 결정을 보면서 부디 지난 과거를 반성하시길 바란다"면서 "만약 민주당이 또다시 극단주의자들에게 휘둘리며 과거 '검찰개혁'을 외쳤던 것처럼 '헌재 개혁'과 같은 현실 도피적 구호를 내건다면, 국민의 준엄한 심판은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gee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